해군사관학교, 제129기 해군사관후보생 입교
상태바
해군사관학교, 제129기 해군사관후보생 입교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0.09.23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제129기 해군사관후보생 75명 입교, 해군 장교 양성훈련 돌입
해군사관학교는 “9월 21일 해군사관학교 연병장에서 김용관 해군사관학교 부교장 주관으로 제129기 해군사관후보생 75명(女 31명)이 입교식을 갖고 정예해군 장교가 되기 위한 교육ㆍ훈련에 돌입했다”고 밝혔다.(사진_해군사관학교)
해군사관학교는 “9월 21일 해군사관학교 연병장에서 김용관 해군사관학교 부교장 주관으로 제129기 해군사관후보생 75명(女 31명)이 입교식을 갖고 정예해군 장교가 되기 위한 교육ㆍ훈련에 돌입했다”고 밝혔다.(사진_해군사관학교)

[시사매거진/광주전남] 해군사관학교(학교장 소장 김명수)는 “9월 21일 해군사관학교 연병장에서 김용관 해군사관학교 부교장 주관으로 제129기 해군사관후보생 75명(女 31명)이 입교식을 갖고 정예해군 장교가 되기 위한 교육ㆍ훈련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지난 9월 14일(월) 해군사관학교 장교교육대대에 입영하여 1주간의 가입교 훈련을 마친 이들은 앞으로 10주간의 군인화·장교화·해군화로 구성된 3단계 과정으로 이루어진 양성훈련을 통해 군인의 기본자세를 확립하고 기초군사지식 함양과 전투체력, 리더십을 배양하게 된다.

군인화 과정은 올바른 군인정신 함양과 강인한 전투체력 단련을 목표로  야간행군, 야전교육대 훈련(사격·유격 훈련·화생방) 등을 통해 육체적·정신적 한계에 도전하며 필승의 신념과 끈끈한 전우애를 함양한다. 이후 장교화ㆍ해군화 과정을 통해 해군 장교가 갖추어야 할 기본자질과 정신력, 올바른 인성과 리더십을 배양하게 된다.

한편, 해군사관학교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해병대 전지훈련을 포함한 부대 견학 및 전사적지 답사 등 외부 일정을 교내 자체 교육ㆍ훈련으로 조정하고, 중대별 생활공간과 이동 동선을 분리하여 접촉을 최소화하며 주기적인 방역활동으로 안전이 확보된 가운데 교육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다. 

제129기 해군사관후보생들은 모든 교육훈련을 성공적으로 마치면 11월 27일(금) 해군 소위로 정식 임관하게 된다.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