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서구, ‘추석맞이 지역 생산품 장터’ 개최!
상태바
광주 서구, ‘추석맞이 지역 생산품 장터’ 개최!
  • 최윤규 기자
  • 승인 2020.09.23 0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개소, 60여개 품목 ... 24일 청사 로비와 광장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는 오는 24일 청사 로비와 광장에서 코로나19 피해극복을 위한 ‘추석맞이 지역 생산품 장터’를 개최한다.

광주 서구, 어려운 지역경제 상생장터로 극복 노력(사진_광주 서구제공)
광주 서구, 어려운 지역경제 상생장터로 극복 노력(사진_광주 서구청)

이번 장터는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지역기업과 농가의 고통을 분담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장터에는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 공익사업을 펼치는 사회적 경제기업을 포함해 자활기업, 지역농가, 나들가게, 마을공동체 등 18개소가 참여할 예정이다.

참여 업체들은 장터를 통해 각종 식품류 및 수공예품, 친환경 농산물 등 60여개의 다양하고 질 좋은 제품을 홍보하고 판매한다.

특히 추석을 맞아 다양한 종류의 선물세트와 사과·배 등 제수용품을 판매하고 택배서비스를 시행하는 등 더욱 풍성한 장터로 구성될 계획이다.

서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행사장 입구 발열체크를 실시해 행사장 내 인원 100명 이하 유지, 마스크 착용과 손세정제 사용 의무화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 안전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서구청 관계자는 “추석 명절 전 개최되는 이번 행사가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적 경제기업 등 관내 기업들의 판로지원을 위해 노력하고 지속적인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구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위축을 해소하고자 '공직자 지역생산품 판매 배송서비스',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전달', '지역화원 꽃 사주기 운동' 등을 추진하는 등 내수시장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으로 힘쓰고 있다.

최윤규 기자 digitalace@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