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8회 순창농요'금과들소리' 정기공연
상태바
제18회 순창농요'금과들소리' 정기공연
  • 김영호 기자
  • 승인 2020.09.21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생중계로 치러져
농요 금과들소리 현장공연(사진_순창군청)
제18회 순창농요 금과들소리 현장공연(사진_순창군청)

[시사매거진/전북] 순창농요금과들소리보존회(회장 김봉호)가 주최하고 문화재청, 전라북도, 순창군, 순창군의회 등이 후원한 제18회 순창농요금과들소리(전라북도 무형문화재 제32호) 정기공연이 지난 19일 순창농요금과들소리전수관 야외광장에 열렸다. 이날 공연은 금과들소리 전승·발전에 힘써온 이수자 윤영백씨와 회원 50여명이 참여하여, 금과들소리 정기공연 최초로 무관중 공연으로 선보였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된 이번 공연은 공연 당일 유튜브로 생중계됐다.

공연에 앞서 황숙주 순창군수와 신용균 순창군의회 의장, 금과들소리보존회 김봉호 회장이 각각 △장수상 양병옥 △연기상 최애순 △근면상 박길심 등 총 3명의 회원에게 상패와 상장을 시상하여 기운을 북돋았다.

이번 공연은 매년 6월에 개최되던 공연이 코로나19로 9월로 연기되면서 단일 금과들소리보존회 공연으로만 진행됐다. 공연은 물품고 모찌는 소리, 모심기, 김매기 소리, 장원질 소리 순으로 진행되어 힘든 농사일을 품앗이를 통해 극복하면서 풍년을 기원하는 농민들의 마음을 엿들을 수 있었다.

이날 공연을 보지 못한 군민들을 위해 다음주부터 순창군 공식 유튜브인 ‘순창튜브’에서 다시 볼 수 있다. 한편, 금과들소리는 현재 60여명의 보존회원들과 윤영백, 김희정 이수자가 노력과 열정으로 전승, 발전해오고 있다.

김영호 기자 caps0505@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