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21일부터 수도권 유·초·중·고 등교 재개...11일까지"
상태바
유은혜, "21일부터 수도권 유·초·중·고 등교 재개...11일까지"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0.09.15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사진_시사매거진)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사진_시사매거진)

[시사매거진]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15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교육감협)와 합동브리핑을 열고 오는 21일부터 서울·경기·인천 수도권의 유치원과 초등학교, 중학교가 등교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전면 원격수업이 종료되고 전교생의 3분의 1 이하로 등교할 수 있다. 3학년을 중심으로 등교하던 고등학교도 전교생 3분의 2 이하로 제한이 완화된다.

이 같은 방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정부가 정한 추석연휴 특별방역 기간인 오는 10월 11일까지 한시 적용된다.

비수도권 지역 학교도 현재 진행되고 있는 조치가 이 기간까지 연장된다. 비수도권의 경우 유·초·중은 3분의 1 이하, 고교는 3분의 2 이하를 원칙으로 등교하고 있다.

다만 등교를 하지 않으면 학습공백이 심화될 수 있는 특수학교나 밀집도가 낮은 60인 이하 소규모 학교, 도서벽지교육진흥법 시행규칙상 농·산·어촌 학교는 당국과 협의를 거쳐 등교를 할 수 있다.

기초학력이 부족한 학생, 중도입국학생도 마찬가지다. 또 비수도권 지역에서는 지역 여건에 따라 교육부와 협의를 거쳐 등교인원을 조정할 수 있다.

수도권 초등학교에 제공되던 긴급돌봄에 준하는 서비스도 지속해 제공된다. 학부모들의 돌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 돌봄교실을 운영하며, 한 교실 당 10명 내외를 유지하고 점심을 제공해 왔다.

이로써 수도권 학교는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한 지난달 26일 이후 28일만에 등교를 재개하게 됐다. 교육부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해진 지난달 말 수도권 시도교육감들의 건의를 받아들여 거리두기 2단계 조치를 강화한 전면 원격수업을 결정했던 바 있다.

박희윤 기자 bond003@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