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0회 미스춘향 선발대회_진에 신슬기 양
상태바
제90회 미스춘향 선발대회_진에 신슬기 양
  • 김영호 기자
  • 승인 2020.09.13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美의 대전
선엔 김태은 양 – 미에 김현지 양 영예
제90회 춘향 진_신슬기양(사진_남원시청)
제90회 춘향 진_신슬기양(사진_남원시청)

[시사매거진/전북] 2020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통미인이 제 90회 춘향제를 통해 새롭게 탄생했다.

남원시는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10일 춘향문화예술회관 대강당에서 무관중으로 치러진 제90회 춘향선발대회에서 신슬기 양(23, 서울특별시, 서울대 기악과 재학)이 춘향 진으로 뽑혔다.

제90회 춘향 진,선,미,정,숙,현(사진_남원시청)
제90회 춘향 진,선,미,정,숙,현(사진_남원시청)

또 선에 김태은 양(22, 서울특별시, 한양대 무용학과 재학), 미에 김현지 양(22, 경기도 용인시, 국민대 도자공예학과 재학), 정에 이채은 양(24, 서울특별시, 이화여대 한국음악과 졸업), 숙에 신지연 양(24, 캐나다 토론토 대학 뉴로사이언스 학과 재학), 현에 임예랑 양(24, 부산광역시, 부산가톨릭대 간호학과 졸업)이 각각 뽑혔다.

김현지 양(22, 경기도 용인시, 국민대 도자공예학과 재학)은 이번 대회에서 미로 꼽힌 데 이어 홈페이지 인기투표를 통해 인터넷스타상에 선정되기도 했다.

상금은 춘향 진에는 트로피와 상금 500만원, 선에는 트로피와 상금 300만원, 미에는 트로피와 상금 200만원, 정ㆍ숙ㆍ현에는 트로피와 상금 100만원이 각각 전달됐다.

또, 인터넷스타상 김현지양에게는 50만원의 상금이 주어졌다.

2020년 춘향선발대회는 서류와 면접심사를 통해 최종 32명이 본선에 올라 경합을 벌였다.

춘향제전위원회는 앞서 지난달 15일 1‧2차 예선을 진행하면서 철저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지침을 준수는 물론, 본선진출자를 대상으로 진행하던 사전합숙도 취소하는 등 방역에 만전을 기울여왔다.

특히 이 가운데, 본선은 개인별 심층면접을 더욱 강화해서 진행했다.

제90회 춘향선발대회진 신슬기 양은 “피아노가 전공인데, 저는 춘향전의 사랑가를 편곡해 아름다운 광한루원을 배경으로 춘향과 남원을 전 세계에 알리고 싶습니다.”라고 말했으며 서울대 기악과 피아노 전공에 재학중인 만큼, 자신의 전공을 살려 언택트 공연도 시도하며, 춘향과 남원을 알리는 홍보대사가 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영호 기자 caps0505@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