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현, 인생 첫 다이어트 성공…‘랜선 콘서트’서 공개
상태바
이영현, 인생 첫 다이어트 성공…‘랜선 콘서트’서 공개
  • 임지훈 기자
  • 승인 2020.09.10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 빅마마 출신 가수 이영현이 33kg을 감량하며 ‘다이어트 성공 연예인’ 목록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10일 33kg 감량 소식과 함께 다이어트 전후 사진을 공개했다.

이영현은 95kg에서 다이어트를 시작했다. 그동안 수많은 실패와 요요현상을 겪으며 이번에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았다. 이영현은 “현재 몸무게가 성인이 된 후 인생 최저 체중”이라고 했다. 

이영현이 다이어트를 다시 결심한 것은 임신성 당뇨를 겪으며 감당하기 힘든 어려운 시간을 보냈기 때문이다. 그는 “다이어트 후 생리불순도 사라지고 폭식과 탐식증도 없어져 일상이 달라졌다”고 밝혔다.

한편, 가수 이영현은 확 달라진 모습을 10일 오후 5시 랜선 콘서트에서 공개한다. 이영현은 코로나19 장기화에 지친 사람들에게 위로를 전하려 무료 랜선 콘서트 ‘토닥토닥’을 열었다.

그는 “노래로나마 작은 위로를 전하고 싶은 마음에 랜선 콘서트 ‘토닥토닥’을 준비했다”며 “다이어트 후 달라진 모습을 최초로 공개하는 자리이지만, 3년 만에 대중 앞에 서는 만큼 설레고 떨린다”고 말했다.

임지훈 기자 cjs1210@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