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여수국가산단 '활력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사업'
상태바
전남 여수국가산단 '활력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사업'
  • 조대웅 기자
  • 승인 2020.08.31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자부 선정, 총사업비 20억 투입
웰컴 사인물이 들어설 이순신대교에서 여수국가산단으로 진입하는 도로(사진_여수시)

[시사매거진/광주전남]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50년이 넘은 여수국가산단의 회색빛 이미지가 9월부터 활력 있고 역동적인 아름다운 거리로 바뀐다고 31일 밝혔다.

여수국가산단이 정부의 산단 대개조 사업 선정으로 스마트그린 산단으로 도약을 꿈꾸는 가운데, 산자부(한국산업단지공단)에서 대개조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활력있고 아름다운 거리 조성사업’ 공모에 26일 최종 선정되어 9월부터 1년 동안 총사업비 20억 원을 들여 산단에 디자인특화거리, 쉼터‧녹지 등 밝고 아름다운 거리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우선 핵심 사업지에 해당하는 삼동지구 산단 진입로 400미터 거리에 디자인 특화거리를 조성할 계획이다. 신호대기가 많은 고가도로를 활용해 웰컴 사인물이나 산단 상징물을 설치하고 화학산단을 상징하는 가로 상징구조물도 만든다.

산단 출퇴근 버스 정류장 근처에는 디자인 그늘막, 아름다운 벤치, 휴게실 등을 세워 앞으로 산단 대개조로 붐을 이룰 근로자들의 출퇴근 편의를 위한 시설도 설치한다.

또한 산단의 장관을 조망할 수 있는 소형 전망대와 포토존을 설치해 새로운 테마여행 컨텐츠를 제공하고, 이순신대교에서 산단으로 진입하는 진입로에 웰컴 사인물을 세워 여수를 찾는 관광객 등에게 밝은 여수의 첫인상을 심어줄 계획이다.

‘여수국가산단 활력있고 아름다운 거리조성’ 핵심 사업지 도로(사진_여수시)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어두운 느낌의 여수국가산단을 생산액 전국 2위라는 자긍심을 높이는 시각적 랜드마크로 상징화하고, 근로자 출퇴근 등 편의 환경을 개선하며, 산업관광 신규 컨텐츠 발굴로 여수국가산단의 전반적인 이미지를 한층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대웅 기자 sisa0082@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