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제8호 태풍 ‘바비’ 대비 영산호 현장점검 실시
상태바
목포시, 제8호 태풍 ‘바비’ 대비 영산호 현장점검 실시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0.08.25 0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시 김종식 시장은 “24일 류연기 영산강유역환경청장과 제8호 태풍 ‘바비’가 우리지역에 영향을 미칠 것을 판단, 이에 대비하고자 영산호를 방문 점검했다”고 밝혔다. (사진_목포시청)
목포시 김종식 시장은 “24일 류연기 영산강유역환경청장과 제8호 태풍 ‘바비’가 우리지역에 영향을 미칠 것을 판단, 이에 대비하고자 영산호를 방문 점검했다”고 밝혔다. (사진_목포시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목포시 김종식 시장은 “24일 류연기 영산강유역환경청장과 제8호 태풍 ‘바비’가 우리지역에 영향을 미칠 것을 판단, 이에 대비하고자 영산호를 방문 점검했다”고 밝혔다. 

목포시는 8월 초 집중호우로 영산강 상류지역에서 밀려든 부유쓰레기를 지난 20일 수거완료 한바 있다. 이번 태풍으로 미쳐 수거되지 못한 상류지역의 쓰레기가 밀려 내려올 것을 대비해 현장방문하며 대비책을 마련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