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AD FC, 성범죄자 전수조사 완료…최영기 변호사 “ROAD FC에 성범죄자 없어”
상태바
ROAD FC, 성범죄자 전수조사 완료…최영기 변호사 “ROAD FC에 성범죄자 없어”
  • 신혜영 기자
  • 승인 2020.08.22 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WFSO 정문홍 회장, ROAD FC 김대환 대표, ROAD FC 최영기 변호사(사진_ROAD FC)
WFSO 정문홍 회장, ROAD FC 김대환 대표, ROAD FC 최영기 변호사(사진_ROAD FC)

[시사매거진=신혜영 기자] 최근 스포츠계에 지도자들이 선수에게 성폭행, 성희롱을 하는 범죄가 여러 종목에서 드러나면서 사회적으로 큰 문제로 떠올랐다. 해당 종목의 이미지가 실추되고, 그로 인해 스포츠 업계 전체에 많은 손실이 발생하는 피해를 입고 있다.

이에 ROAD FC는 소속 선수들에 대한 성범죄자 전수조사를 실시, 조사 결과 성범죄자는 없었다.

WFSO(세계격투스포츠협회) 정문홍 회장과 ROAD FC 김대환 대표는 격투계에서 성범죄자와의 전쟁을 지난 6월 이미 천명했다. 발표 직후 WFSOROAD FC는 성범죄자 척결을 위해 소속 체육관 관장들과 선수들에 대한 전수조사는 물론, 일반 관원들의 제보까지 받아 대대적인 자체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WFSOROAD FC 내에는 성범죄자가 없다는 걸 확인했으나, 양 단체와 관련이 없는 인물 및 사건에 대한 제보가 들어와 추가 조사한 결과 문제가 있다고 판단된 몇 건에 대해 업계 전체를 위한 대승적 차원으로 최영기 대표 변호사(법무법인 승전)가 사법기관에 고소, 고발 등을 진행하고 있다.

ROAD FC 최영기 변호사는 “ROAD FC는 성범죄자 없는 깨끗한 단체를 지향하며, 사단법인 WFSO 정문홍 회장은 성범죄자 없는 깨끗한 격투계를 만들기 위해 엄격한 절차를 걸쳐 선수와 체육관을 등록하며 관리하고 있다. 앞으로 WFSO에 등록되지 않은 선수와 체육관은 ROAD FC가 개최하는 모든 대회에 출전하지 할 수 없도록 김대환 대표와 합의했다. 소속 선수에 대한 성범죄자 전수조사를 실시한 결과, 성범죄자가 단 한 명도 없었다. 앞으로도 성범죄자는 ROAD FC 소속으로 활동하지 못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