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2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추석 전 신속 집행”
상태바
원희룡 지사 “2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추석 전 신속 집행”
  • 양기철 기자
  • 승인 2020.08.11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청 과정 도민불편 최소화...행정력 집중 주문
원희룡 지사가 11일 오전 도청 4층 탐라홀에서 진행된 주간정책 조정회의에서2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과 관련하여 주문하고 있다
원희룡 지사가 11일 오전 도청 4층 탐라홀에서 진행된 주간정책 조정회의에서2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과 관련하여 주문하고 있다

[시사매거진/제주=양기철 감독]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11일 오전 도청 4층 탐라홀에서 2차 제주형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급 등을 주요 내용으로 주간정책 조정회의를 진행하면서 2차 제주형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이 추석 이전에 신속하게 지급돼 도민 가정과 지역 상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총동원할 것을 주문했다.

원 지사는 “지난 4월 지급된 1차 지원금은 한정된 재원으로 인해 중위소득 100% 이하, 공직자 제외 등 선별적 조건으로 제한해 어려움에 처한 도민을 대상으로 신속하게 지급했다”면서 “실제로 도민인식 조사결과에서도 긴급 물품을 구입하고 일반음식점, 병의원·약국 등 긴급한데 쓰여졌고, 소비심리를 푸는데도 도움이 됐다”고 설명했다.

도민 인식조사 결과 주요 사용처로는 유통업 62.9%, 일반음식점 15.3%, 병의원/약국 7.1%, 학원 및 카드대금 5.2% 순으로 나타났다.

 이어 원 지사는 “1차 지원금 지급 경험을 토대로 갈등과 부작용 부분에 대해 민감하게 살펴서 민원을 최소화해야 한다”면서 “모든 도민들이 지원금 지급에 따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라”고 지시했다.

또한 “2차 지원금 신청 기간이 코로나19 방역과 행정기관 인사이동이 맞물린 시기인 만큼 민원이나 불안, 소홀함이 생기지 않도록 업무에 더욱 철저를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2차 제주형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원을 통한 경제위기 완화 및 사회안전망 구축, 지원급 신청 및 지급의 신속·간소한 절차 마련을 통한 도민 불편 최소화 방안을 집중 논의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