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채익, “감사위원들은 월성1호기 감사 중립성·독립성 준수하라”
상태바
이채익, “감사위원들은 월성1호기 감사 중립성·독립성 준수하라”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0.07.06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채익 미래통합당 국회의원(사진_시사매거진)
이채익 미래통합당 국회의원(사진_시사매거진)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이채익 미래통합당 국회의원(울산 남구갑)은 6일 오후 2시 국회 소통관에서 동료의원들과 함께 월성1호기 조기폐쇄 감사와 관련해 감사원 감사위원들에게 중립성과 독립성 촉구 기자회견을 열고 감사원을 항의 방문했다.

감사원은 국회 요구로 ‘월성1호기 조기폐쇄’ 결정 과정에서 한수원 이사들의 배임 여부에 대해 감사를 진행하고 있다. 하지만 국회법에서 규정한 감사기한 5개월을 어기고, 4개월이 더 지난 지금까지도 감사 결과를 발표하지 못하고 있다.

언론보도에 따르면, 감사원은 4월 초 감사위원회를 개최해 “조기폐쇄 결정에 문제가 있다”는 보고서를 채택하려 했으나 최재형 감사원장을 제외한 친여성향 감사위원들의 방해로 채택이 무산됐다고 한다.

이에 이채익 의원은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감사위원은 직무상 독립성과 정치적 중립성 준수를 최우선으로 두고 행정부의 위법, 부당한 행위를 적발해 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럼에도 감사위원들이 본분을 망각한 채 대통령의 눈치를 보고 정권의 입김에 좌지우지돼 감사원을 ‘청와대의 거수기’로 전락시킨다면 그 즉시 국회가 탄핵 소추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채익 의원은 “감사원은 지금까지 밝혀진 사실과 증거들만으로도 월성1호기 조기폐쇄가 위법 부당한 결정이었음을 충분히 입증 가능하다 점을 명심 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진실은 감춰도 언젠가는 밝혀진다는 ‘장두노미’를 가슴에 새겨두고 곧 있을 감사결과 보고서 채택에 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