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79 레오개발 오픈 골프 토너먼트,연장 두 번째 홀 세컨 샷하는 고다영 프로
상태바
'1879 레오개발 오픈 골프 토너먼트,연장 두 번째 홀 세컨 샷하는 고다영 프로
  • 김성민 기자
  • 승인 2020.06.25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다영 프로 스윙 장면
고다영 프로 스윙 장면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 지난 23일 본선을 치른 '1879 레오개발 오픈 골프 토너먼트'(1879  OPEN GOLF TOURNAMENT) 3차 대회에서  최종합계  7언더파를 기록한 고다영(여) 프로가  연장 두 번째 홀에서 세컨샷을 하고 있다.

고다영 프로는 김민규(남) 프로와의 연장 두 번째 홀에서 버디를 낚아 1879만원의 우승상금과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