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닉스 평창, 따뜻한 온기를 담아낸 한식당 ‘온담’ 신규오픈
상태바
휘닉스 평창, 따뜻한 온기를 담아낸 한식당 ‘온담’ 신규오픈
  • 김성민 기자
  • 승인 2020.06.21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휘닉스 평창_온담 로고
휘닉스 평창_온담 로고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휘닉스 평창은 지난 19일 센터프라자 1층에 한식 레스토랑인 ‘온담’을 신규 오픈했다. 온담은 ‘온기 담아’의 줄임말로, 따뜻하고 넉넉한 한 끼 식사를 온전히 담아 만들어 낸 한 상을 뜻한다.

휘닉스 평창을 찾는 고객들이 강원도 토속 음식을 쉽고 편하게 선택할 수 있도록 하고, 가족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가정식 위주의 반상 메뉴로 구성했다.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신선한 제철 재료를 담은 휘닉스 평창 셰프들의 정성어린 마음이 담겼다.

대표메뉴는 태기산 산나물 돌솥비빔밥, 시래기 토속 된장찌개, 고단백 황태 등이며, 오픈 당일(19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식사를 하는 모든 고객에게 봉평 메밀 막걸리를 증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