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미래한국당과는 어떠한 협상도 있을 수 없다"
상태바
이해찬, "미래한국당과는 어떠한 협상도 있을 수 없다"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0.05.22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사진_시사매거진)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사진_시사매거진)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2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꼼수위성정당 미래한국당과는 어떠한 협상도 있을 수 없다"면서 미래통합당과 미래한국당의 빠른 합당을 촉구했다.

이 대표는 "코로나19 2차파동과 경제 위기를 대응하기 위해서는 국회가 법정시한내 개원해 ‘일하는 국회’가 돼야 한다”면서 "민주당은 지난 18일 더불어시민당과 합당했고, 국회의장단은 25일에 설치해서 법정시한 내 개원해 일하는국회를 착실히 준비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21대 국회 개원은 이전과 상황이 다르다”라며 “지지부진한 협상이나 나눠먹기로 시간끌 이유가 없다"면서 "민주당은 법정 기일 내 반드시 한다는 각오로 협상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교섭단체인 통합당뿐 아니라 다른 비교섭단체들의 의사를 존중하겠지만 꼼수위성정당 미래한국당과는 어떠한 협상도 있을 수 없다는 걸 다시한번 말씀드린다"며 "여러 이유를 들면서 합당을 연기하고 있고 8월말까지도 합당이 가시화 되지 않을 것 같다. 꼼수 한국당한테 21대 국회가 끌려다니는 그런 일이 결코 있어서 안 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