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법 늘어나는 몸캠피싱, ‘제로데이’ 피씽 및 동영상유포협박 24시간 대응서비스 지원
상태바
수법 늘어나는 몸캠피싱, ‘제로데이’ 피씽 및 동영상유포협박 24시간 대응서비스 지원
  • 임지훈 기자
  • 승인 2020.04.0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임지훈 기자] 디지털 융합을 뜻하는 디지털컨버전스는 기존에 있던 디지털 제품을 비롯해 각종 서비스나 기술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제품이나 서비스를 융합시켜 새로운 형태로 재탄생시키는 것을 말한다.

주로 IT분야에서 활용되고 있으며, 스마트폰이 가장 대표적인 사례라 할 수 있다. 스마트폰은 여러 가지의 디바이스를 사용해야 가능했던 일들도 모두 하나의 기기로 수행할 수 있도록 만들었고 오프라인에서만 가능했던 일들도 손 안에서 해결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다양한 기능들에 힘입어 스마트폰의 이용자 수가 매년 급증하자 범죄조직들은 이용자를 노리는 범죄수법들을 만들어 피해를 입히고 있다. 몸캠피싱(몸캠사기, 몸캠협박, 영통사기, 영통협박, 영섹사기)이라는 범죄가 대표적인 수법 중 하나다.

몸캠피싱(영섹협박, 영상통화사기, 영상통화협박, 몸또, 화상통화사기)은 인터넷 협박, 핸드폰 해킹, 영상물 유포 등 다양한 수법을 합쳐 남성들을 대상으로 기승을 부리고 있다.

몸캠피싱 및 동영상 유포협박 수법은 영상통화를 유도한 뒤에 조작된 영상을 사용해 피해자가 음란행위를 행하도록 만들고 ‘몸캠’ 영상물을 확보함과 동시에 특정한 파일을 설치하도록 만들어 유포를 빌미로 돈을 갈취한다.

이러한 가운데, 한국사이버보안협회에 소속된 IT보안회사 ‘제로데이’가 다양한 대응 서비스를 활용해 협박 피해자를 돕고 있다.

해당 업체는 몸캠피씽 및 동영상 유포 협박 피해자에게 24시간 무료상담을 제공하고 있으며, 피해접수와 동시에 대처작업을 진행해 피해의 범위를 경감시키고 있다.

또, 지속적으로 보유 중인 솔루션들을 유지 및 보수하기 위해 보안업체와 기술제휴를 체결하고 자체적인 개발에도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몸캠피씽 피해자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는 시각인 오후 6시부터 오전 3시까지 집중적인 상담을 제공하고 있다.

한편 제로데이 관계자는 “인터넷 협박 및 핸드폰 해킹 등 영상물 유포 범죄들은 일반인이 해결하기 어려운 사안이다.”라며 “피해를 입는 즉시 업체를 찾아 전문적인 도움을 받는 것이 개인의 사생활을 보호할 수 있는 가장 효과적 방법이다.”라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