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립도서관 ‘꽃심’ 옥상, 농업체험 공간으로
상태바
전주시립도서관 ‘꽃심’ 옥상, 농업체험 공간으로
  • 오운석 기자
  • 승인 2020.04.02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농업기술센터, 전주시립도서관 ‘꽃심’ 옥상텃밭에서 시민 대상 농업 체험 프로그램 운영 추진
잎채소 수확, 다육식물·고구마·토마토 심기 등 재배활동과 이웃과 함께하는 활동 오는 9월까지 추진
전주시농업기술센터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는 대로 전주시도시농업연구회와 함께 전주시립도서관 ‘꽃심’ 옥상텃밭에서 가족단위 대상 도시농업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전주시농업기술센터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는 대로 전주시도시농업연구회와 함께 전주시립도서관 ‘꽃심’ 옥상텃밭에서 가족단위 대상 도시농업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시사매거진/전북=오운석 기자] 전주시가 생활 속 도시농업 활성화를 위해 전주시립도서관 꽃심옥상텃밭에서 농업 프로그램을 운영키로 했다.

전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송방원)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는 대로 전주시도시농업연구회와 함께 전주시립도서관 꽃심옥상텃밭에서 가족단위 대상 도시농업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옥상텃밭은 전주시립도서관 꽃심옥상정원 310(93)에 곡선형으로 조성될 예정으로 전주시에 거주하는 약 10가구를 대상으로 운영된다.

센터는 이 옥상텃밭을 활용해 잎채소 수확하기 다육식물 심기 고구마·토마토 심기 등 농작물 재배활동과 샌드위치 만들기 신문지 화분만들기 자연물 액자만들기 기억앨범 만들기 등 시민과 함께하는 활동을 오는 9월까지 진행키로 했다.

이를 통해 옥상텃밭에서 농작물 재배와 수확, 요리까지 체험함으로써 자연식 식생활로 개선시켜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관련 시는 도심 내 자투리 텃밭과 도시재생 텃밭 등 시민이 생활 속에서 접할 수 있는 도시농업 활동 공간을 적극적으로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전주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옥상텃밭에서 이뤄지는 농업 프로그램이 창의형 도서관의 취지와 잘 어울릴 것으로 생각한다도서관 이용객의 정서함양은 물론 미래세대에게 올바른 먹거리에 대한 인식과 공동체 의식을 길러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