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자폐인의 날’제주가 파란 빛으로 물들다
상태바
세계 자폐인의 날’제주가 파란 빛으로 물들다
  • 김연화 기자
  • 승인 2020.04.02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일, 세계 자폐인의 날 기념, 『블루라이트(Light It Up Blue)캠페인』 참여

[시사매거진/제주=김연화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제13회 세계 자폐인의 날’맞이하여 4월 1일 ~ 10일 열흘간 청사 벽면에 파란색 조명을 점등하는“블루라이트(Light Up Blue) 캠페인”에 참여하여 청사 주변을 파란 빛으로 물들이고 있다.

제주도가 블루라이트 캠페인 참여(제주특별자치도)
제주도가 블루라이트 캠페인 참여(제주특별자치도)

매년 4월 2일은 세계 자폐인의 날(World Autism Awareness Day)로 자폐에 대한 사회 전반의 이해를 높이고, 자폐의 조기 진단을 통해 적절한 대처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2008년 UN총회에서 지정된 국제기념일이다.

'블루라이트(Light Up Blue) 캠페인'은 세계 자폐인의 날을 맞아 세계 명소에 자폐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상징하는 의미에서 자폐성장애를 가진 이들이 가장 편안함을 느끼는 파란색 조명을 밝히는 글로벌 캠페인으로, 세계 170개국 2만여개 이상 명소가 참여한다.

제주도가 블루라이트 캠페인 참여(제주특별자치도)
제주도가 블루라이트 캠페인 참여(제주특별자치도)

제주특별자치도는 2019년부터 블루라이트(Light Up Blue) 캠페인에 적극 동참하고 있고, 올해는 코로나바이러스-19 감염증 예방을 위해 자폐인의 날 기념행사는 연기되었지만, 자폐성장애인에 대한 인식개선과 이해를 높이기 위해 4월 1일~10일 동안 저녁 7시~10시까지 도청 본관 벽면에 파란색 LED조명을 비춰 파랗게 물들이고 있으며, 도의회, 도교육청, 제주시청, 서귀포시청 등 주요 관공서도 함께 참여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강석봉 장애인복지과장은 “자폐에 대한 인식개선과 자폐성장애인 및 가족에 대한 지역사회의 관심과 배려를 높이기 위해 작년에 이어 블루라이트(Light Up Blue) 캠페인에 동참하였고, 앞으로는 민간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캠페인 참여기관을 확대하여 매년 4월 2일에는 제주 전역이 파란 빛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