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 김광호 신임 이사장 취임
상태바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 김광호 신임 이사장 취임
  • 김영호 기자
  • 승인 2020.03.26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외계층 등 맞춤형 지원 실천으로 100만 자원봉사자 확산 추진
코로나19 등 재난상황에 자원봉사자들의 사회적 나눔으로 극복
김광호 전북도자원봉사센터 이사장 취임(사진_전북도)
김광호 전북도자원봉사센터 이사장 취임(사진_전북도)

[시사매거진/전북=오운석 기자]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 제5대 이사장에 김광호 前대한적십자사 전라북도지사 회장이 이사진 전원 만창일치 추대로 취임했다.

신임 김광호 이사장은 前대한적십자사전라북도지사 회장에 재직하며, 각종 재난시 자원봉사의 활성화를 이끌어 왔으며, 사회곳곳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맞춤형 지원을 통해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를 몸소 실천해 왔는데, 그러한 삶의 경험이 바탕이 되어 도내 54만명의 자원봉사자들을 효율적으로 운영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이사장이 됐다.

김광호 이사장은 “최근 자원봉사참여자가 빠르게 증가하는 것은 자원봉사활동의 중요성과 필요성에 대한 인식이 제고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희망을 나누는 사회적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기 때문이며, 이러한 요구에 발맞추어 어두움을 밝히는 등불과 같은 밑거름의 역할을 다 할 것이다” 라는 다짐의 말을 밝혔다.

이번에 새로이 제5대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 선임된 임원들도 복잡하게 변화하는 사회적 인식과 요구에 맞게 자원봉사도 새로운 도전에 앞장서야 하며, 전라북도의 봉사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정진할 것을 결의했다.

도자원봉사센터에서는 현재 코로나19로 확산되고 있는 사회적 문제에도 신속한 해결을 위해 방역, 마스크 나눔에 동참하고 있으며, 14개 시군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어려운 시기에 소외계층들에 도움이 손길이 조금 더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는 이사장 취임을 계기로 54만 자원봉사들과 함께 행복한 전라북도를 위한 사회적 나눔 확산에 힘을 다할 것이며, 다양한 자원과 재능인력확보에 힘을 기울여 전라북도가 자원봉사로 더 행복해 질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다.

이사회 만장일치로 추대된 흥건사 대표인 김광호 신임 이사장은 고려대학교를 졸업하고 전주상공회의소 회장, 전북애향운동본부 부총재, 적십자사 전북지사 회장, 세계태권도문화엑스포조직위원회 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