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정엽, “안호영, 민주당 뒤에 숨지 말고 당당히 나서라!”
상태바
임정엽, “안호영, 민주당 뒤에 숨지 말고 당당히 나서라!”
  • 김영호 기자
  • 승인 2020.03.26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공천 당선이라는 오만함으로 토론회 불참, 퇴출돼야...”
“우리자식과 후손이 살아가야 할 이 땅을 위선자에게 맡길 수 없어...”
임정엽완주무진장예비후보(사진_후보사무실)
임정엽 완주무주진안장수 예비후보(사진_후보사무실)

[시사매거진/전북=김영호 기자] 임정엽 완무진장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토론회 불참 의사를 표명한 안호영 예비후보에게 참석을 재촉구하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임 예비후보는 26일 <따놓은 당선! 토론회 불참! 후안무치의 위선적인 후보는 정치에서 퇴출돼야!..> 한다는 제하의 성명서를 통해 “지역구가 넓어 토론회에 참여할 시간이 없다는 가당찮은 이유로 지역 언론사들이 주최하는 토론회에 불참하겠다는 의사를 나타냈다”면서 “민주당 심장인 전북 도당위원장 직책까지 맡고 있는 공인이 비겁한 뒷모습을 보이며 도망가는 인물, 측은하기만 하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임 예비후보는 “자신의 지난 선거와 관련된 금품사건, 사망사건, 불법 폐기물 관련된 사안이 들춰질까 그렇게 무서웠나”면서 “민주당이라는 방패에 숨어 당선되기만 기다리는 소인배 위선자에게 이 소중한 땅을 맡길 수 없다”고 평가했다.

그는 “민주당 곧 그 자체인 고 김대중을 모셨고 원조 민주당원이었던 선배로서 충고한다”며 “안 예비후보가 정상적인 상식을 가진 자라면, 유권자에게 당선돼야 할 이유를 설명하고 호소해야 마땅하다”고 토론회에 나서길 재차 촉구했다.

이어 “완주무주진안장수 군민께서는 정치는 국민을 사랑하는 마음에서 행해야 하는 천고의 진리를 역행하는 안 후보에게 준엄한 결과를 보여주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성명서]

따놓은 당선! 토론회 불참! 후안무치의 위선적인 후보는 정치에서 퇴출돼야!..

선거 때가 되면 언제부턴가 일부 후보들의 토론회 불참이 당연하다는 듯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이번에도 안호영 예비후보는 오는 30일 CBS, 4월1일 JTV, KBS라디오 등 선관위와 지역 언론사 대부분이 후원한 사실상 선거기간 후보토론회 불참을 알려왔다.

지역구가 넓어 토론회에 참여할 시간이 없다는 가당찮은 이유다.

오히려 대중매체에 나와서 자신의 정책을 홍보해야 하는 것 아닌가.

무수한 언론사와 단체의 합동 토론회 참석 요청을 내팽개치면서 중앙선관위 주최 법정 토론회만 응하겠다는 뻔뻔한 태도다.

그는 며칠 전 KBS라디오와의 전화연결을 통해 후보자라면 마땅히 토론회에 나와 정책을 설명해야 한다고 주장한바 있다.

우리 완주무주진안장수 군민들은 법도 없이 살 사람들이 많다.

그런데 안 후보는 법이 있어야만 살 수 있는 사람처럼 보인다.

적폐청산을 바라는 촛불민심으로 재탄생한 민주당.

민주당 심장인 전북에서 도당위원장의 직책까지 맡고 있는 공인이 비겁한 뒷모습을 보이며 도망가는 인물, 측은하기만 하다.

자신 선거에서 벌어졌던 친형과 관계자들의 1억3,000만원 수수, 그리고 전달자 사망까지 불거진 진실공방이 드러날까, 그렇게 무서웠나.

완주군 지역에 불법으로 매립된 폐기물 관련 업체 변호를 위해 익산시와 법정다툼까지 했다는 사실이, 탄로 날까 그렇게 무서웠나.

자신의 공약 이행률이 24.6%(전북일보 2월20일 승인기사)에 불과했다는 초라한 성적표가 밝혀질까, 그렇게 무서웠나.

이것이 그대의 모습이다.

후안무치 행위를 하면서도 우리 완주진안무주장수 유권자들에게 무엇을 이야기 하겠나. 무엇을 약속하겠나.

이 땅은 우리 자식들이 살아가야할 터전이며 우리 손자들도 둥지를 틀 삶의 근원지다.

민주당이라는 방패에 숨어 당선되기만 기다리는 소인배 위선자에게 이 소중한 땅을 맡길 수 없다.

민주당 곧 그 자체였던 고 김대중 대통령을 모시고 우리나라가 전 세계 1등으로 우뚝 선 IT산업 씨앗 격인 벤처기업 양성 정책을 펼쳤던 원조 민주당의 한 사람으로 재차 촉구한다.

안 예비후보가 정상적인 상식을 가진 자라면, 유권자에게 백배사죄와 이해를 구하고, 자신이 그래도 당선돼야 할 이유를 설명하고 호소해야 마땅하다. 당당히 토론회에 나서주길 바란다.

지역 유권자에게 호소한다.

정치는 국민을 사랑하는 마음에서 행해야 하는 천고의 진리를 역행하는 안 후보에게 완주무주진안장수 군민의 준엄한 결과를 보여주길 바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