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이음, “PC지원으로 코로나19 교육 공백 메운다”
상태바
희망이음, “PC지원으로 코로나19 교육 공백 메운다”
  • 임지훈 기자
  • 승인 2020.03.26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망이음이 후원한 PC를 통해 온라인 교육강좌를 수강하고 있다. (사진=희망이음 제공)
희망이음이 후원한 PC를 통해 온라인 교육강좌를 수강하고 있다. (사진=희망이음 제공)

[시사매거진=임지훈 기자] 교육 전문기업 ㈜희망이음이 코로나19로 인한 교육 공백을 메운다.

희망이음은 개학 연기로 온라인 학습을 하고 있는 학생 중 컴퓨터가 없어 교육을 이어가지 못하는 학생을 대상으로 PC를 지원한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연일 개학이 미뤄지며 온라인 강의로 학습을 이어가는 가운데 일부 저소득 가정이 컴퓨터가 없어 접근이 제한되고 있다.

이에 평등한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희망이음이 학습 공백을 메우기 위해 컴퓨터를 보급한다.

희망이음 관계자는 “코로나19가 교육의 불평등을 야기하고 있다. 학습이 공백이 없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방안을 모색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희망이음은 교육환경조성을 위해 PC 보내기 운동과 온라인 교육강좌, 학습지를 보급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