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이, "새로운 목포! 반드시 만들어낼 것"
상태바
김원이, "새로운 목포! 반드시 만들어낼 것"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0.03.26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목포시 국회의원 후보가 26일 오전 목포시 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사진_김원이 선거사무실)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목포시 국회의원 후보가 26일 오전 목포시 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사진_김원이 선거사무실)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목포시 국회의원 후보는 26일 오전 목포시 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마치고 21대 총선 후보로서 본격적인 선거체제 돌입을 알렸다.

김원이 후보는 “목포는 지금 새로운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며 “변화와 새로운 목포를 바라는 시민들의 열망을 모아 21대 총선에서 압도적인 표차로 승리해 ‘새로운 목포’와 ‘민주당 승리’를 완성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김원이 후보는 “목포는 하늘길 바닷길 철길 도로의 시작점, 근대역사문화의 수도이다. 문화적 자산과 지리적 이점을 활용해 경제적 성장 활로를 찾겠다”며 새로운 목포의 청사진을 밝혔다.

이어 “집권여당 국회의원이 되어서 목포역세권 개발을 통한 원도심 대개조, 원도심 근대역사문화의 특구 지정, 목포형 일자리 창출 등 전폭적인 예산지원을 이끌어 내고 시민과 함께 새로운 목포를 반드시 만들어내겠다”고 덧붙였다.

또 “코로나19 확산이라는 엄중한 상황에서 치러지는 총선 전 과정에서 겸손한 열정으로 최선을 다 하겠다”며, “목포시민 여러분과 함께 사회적 신뢰, 협력, 그리고 연대로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의 뿌리인 목포에서부터 촛불 혁명으로 만들어진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민주당의 승리를 위한 선거혁명에 목포시민들의 참여를 부탁드린다”면서 “‘목포는 최고다’라는 자긍심으로 ‘목포의 눈물’을 닦고 풍요롭고 희망이 넘치는 새로운 ‘목포의 봄날’을 함께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김원이 후보는 김대중 대통령 청와대 행정관과 김근태 전 열린우리당 의장 보좌관, 문재인 대선후보 선대본 직능 부본부장, 문재인 대통령 임명 교육부총리 정책보좌관, 서울시 정무부시장 등을 역임했다.

김 후보는 목포발전 청사진으로 목포역 대개조 프로젝트, 근대역사문화 특구지정, 대기업 유치 통한 목포형 일자리 창출, 선창경제 활성화, 원‧중‧신도심 균형도시 목포, 선명한 개혁 3대입법 등 10대 공약을 제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