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이번 총선은 새로운 미래를 여는 기회"
상태바
황교안, "이번 총선은 새로운 미래를 여는 기회"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0.03.25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재건', '민주주의 재건', ‘외교안보 재건’이 필요하다고 주장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토론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사진_뉴시스)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토론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사진_뉴시스)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는 25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 참석해 "이번 선거는 이념과 진영에 매몰되어 있는 文정권과 친문세력을 심판해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미래를 여는 기회"라고 주장했다.

황 대표는 "국가재건 수준의 대수술, 대전환이 필요하다"면서 "우한 코로나라는 흙먼지가 거치고 나면 문재인 정부가 망쳐놓은 황량한 경제 생태계가 그 몰골을 드러낼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러면서 '경제재건', '민주주의 재건', ‘외교안보 재건’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다음은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미래통합당 대표의 모두발언 전문이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그리고 자리 함께 해주신 관훈클럽 회원 및 토론 패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미래통합당 대표 황교안입니다.

먼저 우한 코로나 사태로 극심한 고통과 불안에 시달리고 계신 국민 여러분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합니다.

민생, 경제, 안보, 자유민주주의 우리가 건국 이후 쌓아왔던 공든 탑이 허망하게 무너지고 있습니다.

설상가상으로 덮쳐온 우한 코로나로 인해 건국 이래 최악의 경제위기 그림자마저 드리워지고 있습니다.

미래통합당은 충분하고 실질적인 재난긴급구호자금을 세금부담 없는 국민채권으로 조달 지원해, 국민의 일자리를 지키고, 소상공인, 중소기업의 도산을 막겠습니다.

현재 우리가 직면하게 된 위기는 하루아침에 갑자기 찾아온 돌발 상황이 결코 아닙니다.

아주 오랜 시간 잘못된 정치는 한국병을 방치해왔습니다.

세계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변화할 때 우린 변화하지 못했습니다.

선진국들이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초 경쟁을 벌일 때도 우린 시대 흐름에 맞지 않는 이념정책으로 시간과 자원을 허비했습니다.

이제 달라져야 합니다. 바꿔야 삽니다!

이번 선거는 이념과 진영에 매몰되어 있는 文정권과 친문세력을 심판해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미래를 여는 기회입니다.

국가재건 수준의 대수술, 대전환이 필요합니다.

우한 코로나라는 흙먼지가 거치고 나면 문재인 정부가 망쳐놓은 황량한 경제 생태계가 그 몰골을 드러낼 것입니다.

그래서 제 의견을 말씀드립니다.

첫째 ‘경제재건’이 필요합니다.

지금은 소득주도성장을 필두로 한 사회주의 경제실험을 할 때가 아닙니다.

규제혁신과 과감한 경제대전환을 통해 경제구조를 4차 산업시대에 걸맞게 혁신해야 합니다.

신산업 육성을 통해, 우리 청년들이 원하는 양질의 일자리를 갖도록 해야 합니다.

이를 통해 망가진 경제 생태계를 튼튼하게 복원시키겠습니다.

둘째 ‘민주주의 재건’이 필요합니다.

지난 3년 적폐청산이라는 이름으로 정치보복이 자행되었습니다.

제왕적 대통령의 폭주를 막아온 견제와 균형의 시스템은 파괴되고 나라 곳곳이 무능하고 무책임한 세력에 장악되고 말았습니다.

민주주의 기본 시스템인 삼권분립마저 형해화 되었습니다. 정부여당을 견제할 강한 야당이 절실합니다.

2020년에 어울리는 선진 국가시스템을 만들어 민주주의를 되살리겠습니다.

셋째 ‘외교안보 재건’이 필요합니다.

우리 외교안보 상황은 한마디로 고립무원, 사면초가 상황입니다.

정권의 이익에 따른, 원칙 없는 외교 오락가락 외교, 굴종적 외교가 원인입니다.

국익을 최우선으로 정권이 바뀌어도 흔들림 없는 외교안보 정책을 자리 잡게 해야 합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브레이크 없는 이념정권의 폭주는 결국 부패와 실패라는 사고로 귀결됩니다.

이번 총선의 승리를 통해 위기극복의 발판을 마련해야 합니다.

고질적 한국병을 고치고 힘차게 재도약해야 합니다.

코로나 사태가 가져온 엄청난 위기 속에서도 우리 국민은 성숙하고 의연한 모습으로 대한민국의 저력을 보여주셨습니다.

우린 국난이 있을 때마다 위대한 국민의 힘으로 극복해냈습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바꿔야 살 수 있습니다!

저 황교안이 언제나 함께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