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파, 비바람도 이겨낼 든든한 고어텍스 방수자켓 ‘바스토’ 출시
상태바
네파, 비바람도 이겨낼 든든한 고어텍스 방수자켓 ‘바스토’ 출시
  • 김성민 기자
  • 승인 2020.03.25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덕스럽게 수시로 바뀌는 간절기 날씨도 걱정 없다!

방수와 투습 기능부터 가벼운 무게에 친환경적인 요소까지 더해 간절기용 만능 자켓으로 탄생

20SS 시즌 트렌디한 컬러와 정제된 핏으로 출시되어 원하는 스타일에 부담 없이 스타일링 가능

네파 바스토 방수자켓
네파 바스토 방수자켓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겨울 동안 몸을 감싸고 있던 두터운 아우터를 벗을 시기가 왔다. 따뜻하게 오른 기온과 따사로운 햇살이 봄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 겨울에 비해 따뜻하긴 하지만 사실 봄은 변덕스러운 날씨 때문에 옷을 입기에 까다로운 계절이다. 일교차도 크고, 때때로 부는 강풍, 또 간간히 내리는 비를 대비하려면 가볍지만 기능성은 뛰어난 자켓을 지참하는 것이 좋다. 가벼운 산행 및 등산을 계획하고 있다면 가볍고 방수와 투습 기능까지 갖춘 만능 자켓, 방수자켓이 제격이다.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는 비와 바람 속에서도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는 고어텍스 방수자켓 바스토를 출시했다. 간절기 날씨에 필수템으로 손색이 없을 정도로 기능성이 뛰어난 바스토는 네파의 스테디셀러 방수자켓으로 친환경적인 리사이클 고어텍스 소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바스토에 적용된 고어텍스 팩라이트 쉘 원단은 고어텍스만의 뛰어난 방수와 투습 기능은 유지하면서 무게를 15%가량 줄여 가볍고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바스토는 안감이 따로 없어 초여름까지 가볍게 착장 가능하며, 후드 또한 탈부착이 가능해 캐주얼한 스타일링은 물론 깔끔하고 딱 떨어지는 심플한 실루엣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소매에 벨크로, 후드와 밑단에 스토퍼를 적용해 사이즈 조절이 용이하도록 디자인되어 원하는 핏으로 착용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

바스토는 친환경에도 중점을 둔 제품이다. 페트병을 재생하여 만든 친환경적인 리사이클 폴리에스테르 소재를 적용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했고, 표면제, 윤활류, 광택제 등으로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는 환경오염 물질 중 하나인 PFC(과불화화합물)을 배제해 유해 물질의 환경적 영향을 줄인 발수 처리를 적용했다. 또한 전체 생산과정에서 유해물질이 최대한 배제됐고, 자연자원이 효율적으로 활용되었음을 보장해주는 제도인 블루 사인 친환경 인증을 획득한 소재를 활용해 실용적인 것은 물론 착한 제품으로 선보여졌다.

트렌디한 다양한 컬러 팔레트로 출시된 바스토는 네파 레드, 베이지, 덜 민트, 블랙, 블루 뎁스까지 총 다섯 가지 컬러의 남성 버전과 네파 레드, 코랄, 페이즐리 라벤더, 블랙까지 총 네 가지 컬러로 구성된 여성 버전으로 출시되었다. 가격은 19만9000원.

네파 상품본부 이희주 전무는 “방수자켓은 사계절 내내 활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아이템으로 다가올 봄에도 확 트인 곳이나 가벼운 산행, 등산 등에서 활용할 수 있는 기능성 아우터이다” 며 “방수자켓으로서의 기능성과 함께 친환경적 요소까지 고려한 바스토는 올 시즌 유행할 트렌디한 컬러부터 어떤 옷에 스타일링 해도 잘 어울리는 베이직한 컬러로도 출시되어 가볍게 입을 세련된 핏의 간절기 자켓을 찾는 소비자에게 제격이다”고 전했다.

네파 바스토 방수자켓 화보컷
네파 바스토 방수자켓 화보컷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