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정원석 상근대변인 중용
상태바
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정원석 상근대변인 중용
  • 강현섭 기자
  • 승인 2020.03.24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강현섭 기자] 정원석 前 자유한국당 강남(을) 당협위원장이 지난 20일 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상근대변인으로 임명되었다.

정 대변인은 지난 2019년 자유한국당 공개오디션 영입인재 1호로 서울특별시 최연소 지역책임자로 강남(을) 지역 당협위원장으로 활동해 왔으나 지난달 김형오 공관위원장이 최홍 前 후보를 전략공천하자  사실상 강남을 당협위원장으로서 활동을 마감한 바 있다.

정 대변인은 강남을 선거구에서 전략공천 지역으로 확정되어 공천 기회를 얻지 못했음에도 페이스북을 통하여 ‘선당후사’를 강조하면서 최홍 前 후보의 지지를 호소하며 선대위원장을 맡는 등 당에 대한 충성심을 보여  당원들과 자유 우파 국민들로부터 "아쉬움속에서도 큰 결정을 내렸다"는 평가들 듣기도 하였다.

현재 4.15 총선을 위해 미래통합당 상근대변인은 4인이며 정 대변인은  미래통합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핵심보직인 상근대변인으로 중용됨으로서 총선에서 컨트롤타워 안에서 그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지난 20일 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상근대변인으로 중용된 정원석 대변인
지난 20일 미래통합당 중앙선대위 상근대변인으로 중용된 정원석 대변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