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르, 코로나19 부족한 혈액 지원 위해 임직원 힘 보태
상태바
안다르, 코로나19 부족한 혈액 지원 위해 임직원 힘 보태
  • 김성민 기자
  • 승인 2020.03.20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다르, 코로나19로 인한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오는 23일 임직원 자발적 헌혈 봉사에 동참

■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사전 및 대면 문진 검사를 실시 후 진행할 예정

■ 참여 직원에게는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추가 휴가 지원

안다르 임직원 헌혈 봉사
안다르 임직원 헌혈 봉사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애슬레저 리딩 브랜드 안다르(대표 신애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으로 의료 현장의 혈액 수급이 어려워짐에 따라 이를 해소하기 위해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헌혈 봉사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사실상 1년 내내 부족한 혈액 수급이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더욱 어려운 상황에 처했다. 이러한 소식을 접한 안다르 임직원은 오는 23일 오전 10시부터 대한적십자사 서울중앙혈액원을 통해 헌혈에 참가한다. 안다르는 혈액 수급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의료현장을 지원하고자 헌혈에 동참하게 됐음을 밝히며, 동시에 헌혈이 코로나19 감염에 노출될 수 있다는 잘못된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앞장선다고 전했다.

안다르는 전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헌혈을 독려하며, 엄중한 상황 속에서 진행되는 만큼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여 사전 및 대면 문진 검사를 실시, 헌혈 가능 여부를 확인한 뒤 헌혈을 진행한다. 나아가, 대기자가 몰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직원 간의 진행 시간을 조정해 보다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할 계획이다.

신애련 대표는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독려하며 솔선수범하여 헌혈에 동참하기로 했다. 한편, 헌혈에 참여한 직원들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은 물론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휴가를 지원한다.

안다르 신애련 대표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하는 마음으로 헌혈에 참여 의사를 전한 모든 직원분들에게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안다르는 국가 재난 및 위기 상황에 꾸준한 관심을 갖고 도움의 손길이 필요할 때 다양한 지원을 이어나가겠다”라고 전했다.

이 밖에도 안다르는 최근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 여성 의료진들을 위해 약 2억 5천만원 상당의 기능성 의류를 기부했으며 지난해 강원도 산불피해 지역을 돕기 위해 1,100만원을 기부하는 등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