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 제15회 서울스프링실내악축제
상태바
베토벤 탄생 250주년 기념, 제15회 서울스프링실내악축제
  • 강창호 기자
  • 승인 2020.03.12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켓오픈
세종체임버홀, 롯데콘서트홀, 예술의전당 IBK챔버홀, 윤보선 고택 (5/13-24)
베토벤 ‘환희의 송가’ 주제로 13일간 실내악 잔치
감독 강동석, 아이렌우즈(마임), 김다솔(피아노) 데이비드 러셀(기타) 등 참여
제15회 서울스프링실내악축제_포스터 (사진제공=SSF)
제15회 서울스프링실내악축제_포스터 (사진제공=SSF)

[시사매거진=강창호 기자] 제15회 서울스프링실내악축제(Seoul Spring Festival of Chamber Music, SSF)가 오는 5월 13일(수)-24일(일) 열린다. 총 13회의 연주회가 세종체임버홀과 IBK챔버홀에서 펼쳐지며, 16일 가족음악회는 롯데콘서트홀, SSF 후원 프렌즈를 위한 17일 살롱 콘서트는 윤보선 고택에서 열린다.

매년 새로운 주제와 프로그램으로 두터운 관객층을 보유한 SSF의 올해 주제는 ‘환희의 송가(Ode to Joy)'이다.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맞아 세계 각지에서 벌어지는 사건, 재해, 질병 등을 생각하며 이 같은 주제를 정했다고 SSF 측은 전했다. 바이올리니스트인 강동석 예술감독은 “역사상 가장 위대한 작곡가로 칭송받는 베토벤에게 모든 경의를 표하고자 합니다. 올해 축제가 여러분들께서 더욱 긍정적이고 희망찬 미래를 여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그간 SSF는 2009년 베토벤 현악 사중주 전곡, 2018년 베토벤 피아노 트리오 전곡을 연주한 역사가 있다. 올해는 특정 분야에 집중하지 않고 다양한 장르의 베토벤 실내악 레퍼토리를 아낌없이 탐구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국내외에서 활동하는 58인의 정상급 연주자들이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2019 윤보선 고택에서 연주 SSF ⓒHaJiYoung
2019 윤보선 고택에서 연주 SSF ⓒHaJiYoung

‘마법의 손’이라는 별명을 가진 기타리스트 데이비드 러셀, 반 클라이번 콩쿠르 우승자 바딤 콜로덴코와 비에니야프스키 콩쿠르 우승자 바이올리니스트 알레나 바에바, 독일 베를린음대 교수 비욘 레만, 이스트만 음악학교 교수 스티븐 돈 등이 참여한다. 특히 이번에는 클래식 음악가들와의 협업으로 유명한 마임 아티스트 아이렌우즈 크로즈니 등이 무대를 준비하고 있어 기대와 궁금증을 더한다. 뿐만 아니라 무서운 기세로 세계 무대를 노크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김다솔 등 한국 출신의 유망 아티스트들을 매년 축제에 합류시키는 전통도 이어졌다.

예술감독을 맡고 있는 강동석은 대가적 기교와 열정, 투철하고도 맑은 음악가 정신으로 온갖 찬사를 받고 있는 세계적인 바이올린 연주자이다. 8세 때 첫 연주회를 가져 ‘신동’ 소리를 들은 그는 12세에 이미 동아콩쿠르 대상을 수상하고 이후 이반 갈라미언 교수를 사사했다. 이후 몬트리올, 런던 칼 플레쉬, 브뤼셀 퀸 엘리자베스 등 세계적 콩쿠르들을 차례로 석권하며 그의 명성을 유럽에 널리 알리기 시작했다.

강동석 예술감독 (사진제공=SSF)
강동석 예술감독 (사진제공=SSF)

필라델피아, 클리블랜드를 비롯, 미국과 유럽의 수많은 오케스트라와 협연했으며 샤를 뒤트와, 오자와 세이지, 쿠르트 마주르, 정명훈, 로저 노링턴 등 세계적인 지휘자들과 함께 공연하며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또한 국제 실내악축제에 다수 참가했으며 다른 연주자들이 도외시하는 작품들도 폭넓게 연주, 녹음했다. 윤이상의 협주곡들을 초연하기도 했으며 비발디의 <사계>, 닐슨, 엘가의 협주곡과 오네거, 아클란의 실내악 등을 녹음했다. 그의 음반은 평론가들의 찬사를 받으며 여러 상을 받았다.

2006년부터 현재까지 SSF 감독을 맡고 있으며 2009년 제4회 대원음악상 대상, 2012년 프랑스 정부의 문화예술공로 기사훈장(Chevalier de l’Ordre des Arts et des Lettres)을 받았다.

입장권 예매는 인터파크, 롯데콘서트홀, 세종문화회관, 예술의전당을 통해 가능하다. 3월 3일부터 9일까지 진행된 블라인드 티켓(출연 아티스트와 프로그램 정보 없이 할인 판매하는 티켓)은 오픈과 동시에 매진되었으며, 아쉬움을 토로하는 축제 팬들을 위해 3월 23일까지 30% 조기구매 할인을 진행한다. 일자별 연주자 및 프로그램은 서울스트링페스티벌 및 예매사이트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2019 SSF ⓒHaJiYoung
2019 SSF ⓒHaJiYou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