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기구 예비후보, 삽교천상가번영회와 정책협약 체결
상태바
어기구 예비후보, 삽교천상가번영회와 정책협약 체결
  • 김성민 기자
  • 승인 2020.02.29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 후보, “삽교호관광지, 서해안권 관광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어기구 예비후보, 삽교천상가번영회와 정책협약 체결​
​어기구 예비후보, 삽교천상가번영회와 정책협약 체결​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어기구 국회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충남 당진시)는 28일 삽교천상가번영회와 정책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최연숙 시의원의 사회로 최춘길 회장을 비롯하여 김영명 부회장, 유성준 부회장, 이주용 이사, 최경수 사무국장, 박창훈 총무 등 번영회 임원 10여명이 참석하여 진행됐다.

삽교천은 충남에서 두 번째로 큰 국가하천으로 예당평야의 수원지 역할을 해왔다. 특히 삽교호에서는 매년 조개구이 축제가 열리는데, 싱싱한 수산물 등의 먹거리와 함상공원 등 다양한 볼거리를 즐기기 위해 전국의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다.

주요 협약내용은 삽교천을 서해안권의 대표적인 관광명소로 개발하기 위해 관광자원 및 콘텐츠 발굴, 삽교천 주변상권 활성화를 위한 기반시설 조성, 상인들의 복지증진을 위한 지원사업 발굴을 위한 상호협력 등이 골자이다.

어기구 예비후보는 “삽교천 주변 상권을 살리고 삽교호가 서해안권의 대표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