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국회에서 여야4당 대표와 회동
상태바
문재인 대통령, 국회에서 여야4당 대표와 회동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0.02.28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관련 사태 극복 방안 집중적 논의 계획
문재인대통령회의 주재(사진_지료사진)
문재인 대통령(사진_시사매거진 DB)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4당 대표는 28일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대응을 모색하기 위해서 국회에서 회동을 할 예정이다.

이날 회동에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유성엽 민생당 공동대표, 심상정 정의당 대표 등 여야 4당 대표 회동 형태로 진행된다.

이번 회동은 문 대통령 측이 여야 대표들에 제안하면서 성사됐다. 코로나19 사태가 국민 안전과 국가 경제 등 전반에 걸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는 비상시국인 만큼 대통령과 여야 대표가 모여 초당적 협력을 해보자는 취지로 이정 5차례 만남과는 달리 국회에서 열린다.

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 민생당 유성엽 공동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이 회동에서 코로나19 관련 사태 극복 방안을 집중적으로 논의할 계획입니다.

특히 추가경정예산과 관해 논의가 이루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문 대통령은 두 차례에 걸쳐 “추경을 통해 재원을 확보하겠다”고 밝힌 적 있습니다.

문 대통령은 여야 대표 회동에 앞서 문희상 의장을 만나 환담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