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향자 광주서구을 예비후보, “뒤지는 후보 네거티브 있을 수 있는 일”
상태바
양향자 광주서구을 예비후보, “뒤지는 후보 네거티브 있을 수 있는 일”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0.02.21 0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지켜야, 허위사실 유포 안돼 … 중앙당 판단 요청”
전략공천설,경선영향설,증거삭제설,문자발송설,줄세우기설 등“모두 허위사실. 중앙당선관위 확인 요청”
양향자 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네거티브 공세를 멈추고 중앙당의 판단을 구하자고 20일 제안했다 사진은 양향자 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이다.(사진_양향자 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홍보팀)
양향자 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네거티브 공세를 멈추고 중앙당의 판단을 구하자고 20일 제안했다 사진은 양향자 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이다.(사진_양향자 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홍보팀)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양향자 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네거티브 공세를 멈추고 중앙당의 판단을 구하자고 20일 제안했다.

양향자 예비후보는 “여론조사*에서 뒤지는 후보들이 음해성 네거티브 공세를 펼치는 것은 선거에서 종종 나타나는 일반적인 현상”이라며 “그럼에도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져서 안 된다”고 지적했다.

또한 양 예비후보는 “특히 한 예비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선거관리위원회 공명선거분과(이하 ‘중앙당선관위’)에 부정선거로 저를 신고했다”며 “이미 중앙당선관위의 판단이 필요해진 이상, 일부 예비후보의 의혹제기 행위 및 여러 논란에 대해서도 중앙당의 판단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양향자 예비후보가 중앙당에 요청한 사항은 다음과 같다.

1. ‘양향자 예비후보가 서울을 올라가서 중앙당의 누군가에게 전략공천을 요청했다’는 것은 허위의 사실임. 중앙당선관위는 입증책임이 있는 자에게 주장의 근거를 확인해주고, 근거가 확인되지 않는다면 허위사실 유포의 책임을 줄 것.

2. ‘경선지역 발표에서 양향자 예비후보가 서구을 제외에 영향을 주었다’는 것은 허위의 사실임. 우리 당의 경선지역 발표는 당헌당규가 정한대로 중앙당 절차에 따라 진행되는 것이고 개인이 영향을 미칠 수 없음. 중앙당선관위는 공관위 논의 과정에 대한 근거없는 의혹제기로 민주당 의사결정 구조에 불신을 조장하고, 허위사실이 공표된 것에 대한 사실 확인과 그 결과에 따른 책임을 줄 것.

3. ‘양향자 예비후보가 거짓말의 증거인 SNS게시물을 삭제했다’는 것은 허위의 사실임. 양향자 예비후보는 1~5번 논란과 관련된 어떠한 SNS게시물을 삭제한 바 없음. 중앙당선관위는 입증책임이 있는 자에게 주장의 근거를 확인하여 허위사실이 공표된 것에 대한 사실 확인과 그 결과에 따른 책임을 줄 것.

4. ‘양향자 예비후보가 ‘이낙연이 선택한 광주의 유일한 예비후보’라는 문자메시지를 보냈다’는 것은 허위의 사실임. 양향자 예비후보는 이와 같은 문자를 발송하지 아니하였음. 중앙당선관위는 입증책임이 있는 자에게 주장의 근거를 확인하여 허위사실이 공표된 것에 대한 사실 확인과 그 결과에 따른 책임을 줄 것.

5. ‘양향자 예비후보는 지방의원 줄세우기를 했다’는 것은 허위의 사실임. 서구을 시구의원들은 스스로의 판단에 따라서 현재 복수의 선거캠프에 개인적으로 출입하는 것으로 알려져있음. ‘줄세우기’를 했다면 줄을 서게 하는 행위와, 줄을 서지 않은 이에 대한 불이익 표시 등이 있었을 것인데 양향자 예비후보는 그 어떤 것과도 무관함. 특히 중앙당 지침은 ‘특정 후보 공개지지’ 금지와 ‘경선 중립의무’ 준수 의무를 부여하는데, 양향자 예비후보를 공개지지한 시구의원은 없으며, 경선이 결정되지도 않은 서구을 지역에서 중립의무를 위반한 시구의원 또한 없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