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월항 LNG기지 및 저장탱크 최종 준공 승인
상태바
애월항 LNG기지 및 저장탱크 최종 준공 승인
  • 김광수 기자
  • 승인 2020.02.13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친환경 액화천연가스(LNG) 시대 개막... 연간 35만톤 공급

[시사매거진/제주=김광수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정부의 제10차 장기천연가스 공급계획에 따라 청정하고 저렴한 천연가스를 제주지역에 공급하기 위한 ‘애월항LNG기지 및 저장탱크 건설공사’가 지난해 12월 완료됨에 따라 항만법 및 개별법의 규정에 따라 건축・소방・전기・통신 등 관계기관(제주시 건축과, 서부소방서,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 분야별 사용승인과 현지 확인을 거쳐 지난 1월 31일자로 제주특별자치도가 최종 준공 승인하였다고 밝혔다.

애월항 LNG기지 및 저장탱크 (제주특별자치도)

 

애월LNG기지는 한국가스공사에서 ‘17.1월부터 3년간 비관리청 항만공사로 시행하여 제주시 애월항 일원 74,824㎡(22,634평) 부지에 총 2,911억원을 투자하여 지상식 저장탱크 9만㎘(4.5만㎘×2기), 기화송출설비 180톤/h(공기식 30톤/h×4기, 연소식 60톤/h×1기), LNG하역설비, 변전시설, 통합관리동 등의 시설물을 갖추었다.

한국가스공사는 LNG가스는 경상남도 통영LNG기지에서 액화천연가스를 공급받아 애월LNG기지로 운송하여 액체상태로 저장하였다가 기화작업을 거쳐 도내에 연간 도시가스용 12만톤, 발전용 23만톤, 총 35만톤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도시가스용 LNG는 현재 도시가스가 공급되고 있는 제주시・서귀포시 지역 약 32,000가구(11%)에 기존 도시가스 배관을 이용하여 대규모 아파트 단지를 우선으로 제주특별자치도・한국가스공사・제주도시가스 간에 협의가 마무리되는 2020. 3월부터 공급을 시작할 계획으로 2029년까지 약 158,000가구로 공급범위를 확대함으로서 LNG보급률을 57%까지 끌어 올릴 계획이다.

제주시 연동, 노형동, 오라동, 삼양동 삼화지구, 일도지구, 아라지구, 시민복지타운, 화북공업단지, 서귀포시 혁신도시 일대다

발전용은 삼양복합발전소와 한림복합발전소 2개소에 현재 원활하게 공급 중에 있으며, 화순복합발전소는 발전소 건설공사가 완료되는 2021. 12월부터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동근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수산국장은 “청정제주에 깨끗하고 안전하며 가격 또한 LPG보다 약 36% 저렴한 LNG를 공급하게 됨으로서, 온실가스 배출감소 등 제주도가 추진하는 카본프리 아일랜드 정책에 부응함은 물론 전력에너지 자립 및 가정의 난방비・취사비 절감에도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