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광영하수처리장 유휴부지에 태양광 발전설비 100kW 확충
상태바
광양시, 광영하수처리장 유휴부지에 태양광 발전설비 100kW 확충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0.02.07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녹색 환경도시 조성 위해 총사업비 3억여 원 투입
광양시는 광영하수처리장 유휴부지에 친환경에너지 시설인 태양광 발전설비 100kW를 확충 추진한다.(사진_광양시청)
광양시는 광영하수처리장 유휴부지에 친환경에너지 시설인 태양광 발전설비 100kW를 확충 추진한다.(사진_광양시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광양시(시장 정현복)는 "광영하수처리장 유휴부지에 친환경에너지 시설인 태양광 발전설비 100kW를 확충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시는 지난 2018년 기획재정부가 주관하는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사업’ 국비를 확보하여 광영하수처리장에 태양광발전시설 100kW를 설치·운영 중이다.

이어, 지난해 환경부가 주관한 ‘환경기초시설 탄소중립프로그램 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총사업비 3억여 원을 투입해 6월까지 확충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으로 현재 설계 용역 추진 중에 있다.

발전설비가 확충되면 총 발전용량 200kW로 연간 2천만 원 정도의 전기요금 절감 효과와 탄소중립률은 4.4%에서 8.8%로, 전력 자급률은 5%에서 10%로 2배 상승될 것으로 기대한다.

강용우 광영하수팀장은 “공공시설의 에너지이용 합리화와 신재생에너지 이용활성화 등 태양광 발전시설의 보급 확대로 친환경 에너지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깨끗하고 쾌적한 녹색 환경도시 건설에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