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성동구 보건소 방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현장 점검
상태바
문 대통령, 성동구 보건소 방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현장 점검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0.02.05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현장 점검에 나선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오전 서울 성동구보건소를 찾아 선별진료소로 이동하고 있다.(사진_뉴시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현장 점검에 나선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오전 서울 성동구보건소를 찾아 선별진료소로 이동하고 있다.(사진_뉴시스)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5일 지난 국립중앙의료원 방문에 이어 두 번째로 서울 성동구 보건소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현장 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보건소 방문에서 정원오 성동구청장과 김경희 성동구 보건소장으로부터 지역사회의 방역 대책 등을 보고받았다.

아울러 신종코로나 대응 노력의 최일선에서 애쓰는 관계자들을 격려한 뒤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신종코로나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성동구 보건소 내에 갖춰진 의료시설도 시찰했다.

청와대에 따르면 성동구 보건소는 서울시 보건소 중 유일하게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 이후 음압시설을 갖춘 선별진료소를 마련해 운영 중이다.

문 대통령의 이날 방문에는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박원순 서울시장, 김연명 청와대 사회수석 등도 동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