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과 수학-제1부 헬라스 제1권 아프로디테
상태바
음악과 수학-제1부 헬라스 제1권 아프로디테
  • 신혜영 기자
  • 승인 2020.02.04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자 프리드리히 키틀러 | 역자 박언영 ∣ 출판사 매미
저자 프리드리히 키틀러 | 역자 박언영 ∣ 출판사 매미

[시사매거진=신혜영 기자] 근대화라는 이름 아래 급격하게 우리에게 들이 닥쳤으며 세계화라는 이름과 함께 더욱더 곳곳

에 스며든, 서구의 문화와 학문이란 무엇이며 또 그 시초에는 무엇이 있었을까?

독일의 매체학자 프리드리히 키틀러는 후기작 음악과 수학헬라스아프로디테에서 유럽의 시원으로서의 고대 그리스를 생생하고도 새롭게 우리에게 펼쳐 보여준다. 그는 호메로스의 음악과 피타고라스학파의 수학에서 시작함으로써, 아테네의 소크라테스/플라톤/아리스토텔레스로 시작하는 정규 철학사와 인문학이 사유하기를 포기하는 수학을 근본적인 학문으로 내세울 뿐 아니라 시에서조차 사라져 버린 음악을 다시 문화와 예술의 근원으로 끌어올린다.

그리고 음악과 수학이 시작되는 그 순간에 언제나 함께 했던 여자와 남자라는 이중 원천에 주의를 기울이며, 이 둘 사이에 사랑을 일으키는 여신 아프로디테에게 유럽의 시원에 대한 사유를 담은 자신의 첫 책을 바친다.

저자 프리드리히 키틀러(Friedrich A. Kittler)1943년 독일 작센주 로흘리츠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을 동독에서 보냈다. 일곱 살 때 이미 괴테의 파우스트를 암송할 정도였을 만큼 문학적이었던 그는 1963년부터는 프라이부르크 대학교에서 독일어문학, 로망스어문학, 철학

을 공부하였다. 그의 1976년 박사 학위 논문은 이듬해 꿈과 말: 콘라트 페르디난트 마이어의 통신 체계 분석으로 출판되었으며, 1982년 독일문학사 전공 대학교수 자격 취득 논문으로 제출한 기록시스템 1800/1900’은 긴 논란 끝에 통과하여 1985년에 세상에 나오게 되었다. 기록시스템의 1900년대 부분을 확대하고 보완한 음기·영화·타자기’ 1986년에 출간된 후 매체가 우리의 상황을 결정한다라는 첫 문장은 그의 이름에 따라다니는 매체 결정론의 유명한 명제가 된다.

그 외의 주요 저서로는 어머니, 시인, 아이(1991), 드라큘라의 유산: 기술적 글들(1993), 헤벨의 상상력: 어두운 자연(1999), 문화학의 문화사(2000), 그리스로부터(2001), 광학적 미디어(2002), 불멸자들. 추모 글, 기억, 유령과의 대화(2004), 음악과 수학 제1권 헬라스 제1부 아프로디테(2006), 음악과 수학 제1권 헬라스 제2부 에로스(2009)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