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가격 차별화 통한 고객들 흡수 "역발상마케팅"
상태바
BBQ 가격 차별화 통한 고객들 흡수 "역발상마케팅"
  • 강대수 기자
  • 승인 2020.01.18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색 판매전략 확산BBQ치킨 인기 메뉴 ‘업그레이드된 치즐링’ 품질 높이고 값은 2500원 낮춰
오리온 양 늘려 사실상 값 인하 맥주 과세 종량제로 바뀌면서 롯데칠성, 출고가격 내려 판매

[시사매거진=강대수 기자] 지난15일 업계에 따르면 제너시스BBQ는 맛과 색상, 풍미 등을 한층 높이고 가격은 낮춘 ‘업그레이드 치즐링’을 출시했다. BBQ는 ‘치즐링’의 가격을  낮춰 보다 많은 고객들이 치킨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 했다. 

BBQ 관계자는 “신제품은 100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유를 원료로 한 비비큐 올리브오일로 튀긴 치킨에 리얼치즈를 골고루 뿌려 달콤하고 진한 리얼치즈맛을 구현했다”고 말했다.

체다 치즈와 마스카포네 치즈의 진한 풍미를 즐길 수 있는 업그레이드 ‘치즐링’은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들의 인기 메뉴다. BBQ가 품질을 높이면서 가격을 낮춘 것은 차별화를 통해 고객들을 흡수하겠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BBQ의 이번 가격 인하는 일시적인 할인 행사가 아니다. BBQ 관계자는 "가격을 다시 인상할 시기를 결정하지 않았다"며 "가격 인하에 따른 치킨 양이 줄지도 않는다"고 설명했다.

새로운 주세법 시행으로 맥주값도 내려갔다. 클라우드는 캔맥주 500mL 기준 1880원에서 1565원으로, 피츠는 캔맥주 500mL 기준 1690원에서 1467원으로 각각 출고가가 낮아진다. 롯데칠성음료는 맥주 과세 체계를 기존의 종가세에서 종량제로 전환한 개정 주세법이 새해 들어 시행됨에 따라 맥주 ‘클라우드’와 ‘피츠 수퍼클리어’의 출고가를 인하했다.

오리온은 가격 변동 없이 제품을 증량하는 방법으로 사실상 가격을 인하했다. 오리온은 간편대용식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바’ 3종을 리뉴얼하고 가격 변동 없이 16.7 증량했다. 기존 30 규격을 35으로 증량해 가격 인하 효과를 냈다.

프랜차이즈업계 관계자는 “평소 소비자들은 가격에 매우 민감하다”며 “물가 상승기에 가격을 낮추는 ‘역발상 마케팅’은 판매와 매출에 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가격 인하로 제품을 한 번쯤 구매하는 소비자를 지속해서 잡을 수 있는 차별성이 있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