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신인선, ‘미스터트롯’ 출전 “2020 트롯맨 예고”
상태바
가수 신인선, ‘미스터트롯’ 출전 “2020 트롯맨 예고”
  • 김인식 기자
  • 승인 2020.01.02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의 송가인은 누구

[시사매거진=김인식 기자] 가수 신인선이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에 출전한다.

'미스터트롯' 제작진은 앞서 공식 홈페이지에 예선 진출 최종 합격자 101팀의 프로필과 참가자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신인선은 비공개로 진행된 예심에서 15000:1의 경쟁을 뚫고 101팀 안에 뽑혀 진격의 출전 신호탄을 올렸다.

미스터트롯 가수 신인선 / 사진제공 빅컬쳐엔터테인먼트
미스터트롯 가수 신인선(사진_빅컬쳐엔터테인먼트)

신인선은 비공개로 진행된 예심에서 15000:1의 경쟁을 뚫고 101팀 안에 뽑혀 진격의 출전 신호탄을 올렸다. 공개된 미스터트롯 티저 영상에서 신인선은 파란색 슈트를 입고 신선한 마스크를 뽐내며, 남진의 ‘둥지’ 음악에 맞춰 남다른 춤선과 웨이브를 선보여 노래와 춤이 가능한 미스터트롯의 면모를 보이고 있다.

레드빛깔로 화려하게 공개된 101팀의 프로필에서 신인선은 팬심 홀릭 비주얼로 향후 방송에서 다채로운 활약을 기대케한다. 제작진은 이날 "이번 시즌에는 유독 출중한 외모와 넘치는 개성, 끼와 실력까지 갖춘 참가자가 많았다"라며 "101팀의 최종 엔트리를 만들기 위해 시작부터 결정되는 마지막 날까지 정말 고민에 고민을 거듭했다"고 밝혔다.

미스터트롯 가수 신인선 / 사진제공 빅컬쳐엔터테인먼트
미스터트롯 가수 신인선(사진_빅컬쳐엔터테인먼트)

신인선은 뮤지컬 스타에서 트로트가수로 나서 TV조선 '미스터트롯' 무대로 대중과의 새로운 만남을 예고한다.

신인선의 소속사 빅컬쳐엔터테인먼트는 “신인선은 대형뮤지컬 '투란도트' 등 9여년 경력의 뮤지컬 배우에서 트로트 가수로 전향해 노래와 춤이 검증된 가수이다”며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다”고 전했다.

신인선은 대작 뮤지컬 무대에서 활동해온 배우이자, '미스터싱싱'이라는 예명과 함께 ‘남자의 술’ ‘사랑의 빠라빠빠’ 등의 곡으로 트로트계에 나선 가수다.

한편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은 국내 최초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가수 진성, 장윤정, 박현빈, 조영수 등 마스터들이 합류해 향후 방송에 더큰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차세대 남자 송가인'을 탄생시킬 신개념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은 2020년 1월 2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