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현충원 참배...추미애 신임 법무부장관 참석
상태바
문 대통령, 현충원 참배...추미애 신임 법무부장관 참석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0.01.02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과 국무위원들이 2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기 위해 현충원에 들어서고 있다.(사진_뉴시스)
문재인 대통령과 국무위원들이 2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기 위해 현충원에 들어서고 있다.(사진_뉴시스)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오전 8시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을 찾아 순국선열들에게 분향하고 묵념하는 등 참배를 하며 2020년 국정 성과를 다짐했다.

정부에선 이낙연 국무총리,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진영 행정자치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장관 등 국무위원들이 함께했다.

특히 이날 오전 임명재가한 추미애 신임 법무부장관이 동행했다.

문 대통령은 오전7시 추 장관 임명안을 재가했고, 이에 따라 추 장관 임기는 이날 0시 시작한 것으로 간주된다. 이 때문에 추 장관이 오전 8시 현충원 참배에 장관자격으로 참석할 수 있게 됐다.

청와대에선 노영민 비서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과 주요 수석들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