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마 계열사 CJ헬스케어, '안부키트'로 소외계층에 따뜻한 겨울 선사
상태바
콜마 계열사 CJ헬스케어, '안부키트'로 소외계층에 따뜻한 겨울 선사
  • 김민건 기자
  • 승인 2019.12.06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한용품, 식음료품 등 겨울철 필수품 담은 안부키트 제작, 소외된 이웃 안부 살펴
한국 콜마 계열사로 거듭난 CJ헬스케어,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2016년부터 임직원 자원봉사 활동 진행
2018년 이웃과 활발한 소통 이끄는 '안녕하세요' 전국 캠페인 동참

[시사매거진=김민건 기자] CJ헬스케어가 연말을 맞아 독거 어르신을 위한 선물을 준비했다.

헬스케어의 임직원들은 6일 헬스케어 본사(서울 중구 을지로 소재)에서 독거 어르신을 위한 마음나눔 안부키트 제작 활동을 펼쳤다.

CJ헬스케어의 임직원들이 안부키트를 제작하고 있다. (사진_김민건 기자)
CJ헬스케어의 임직원들이 안부키트를 제작하고 있다. (사진_김민건 기자)

이번 활동은 헬스케어가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진행하고 있는 '안녕하세요'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헬스케어는 지난 해부터 혼밥, 혼술 등 나홀로 문화로 인해 단절 된 지역사회 이슈를 함께 해결하고, 주변 이웃간의 원활한 소통을 이어가고자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안녕하세요' 전국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다.

이 날 헬스케어 임직원들은 서울 중구에 홀로 거주하고 있는 어르신 등 소외계층을 위해 안부키트를 제작했으며, 구성품으로는 마스크, 장갑, 귀마개, 손난로 등 방한용품과 헬스케어의 홍삼음료와 간식, 한국콜마에서 지원한 핸드크림 등 겨울철 필요한 물품들로 구성됐다.

이 날 만든 안부키트는 총 150개로, 임직원들은 안부키트 제작을 마친 후 독거 어르신에게 직접 전달하며 안부를 살폈다.

한편, CJ헬스케어는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MOU를 맺고 2016년부터 임직원 자원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건강한 숲, 편안한 숨 프로젝트에 착수해 서울 노을공원에 헬스케어 숲을 조성하며, 페트병 화분을 활용한 버티컬 가드닝 활동을 진행해 미세먼지 문제 해결에 힘을 보탠 바 있다. 이후 2018년부터는 '안녕하세요' 캠페인을 새롭게 진행하며 이웃의 안부를 살피는 전국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다.

CJ헬스케어의 한 관계자는 "앞으로도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해 지역사회 문제 해결에 기여하는 임직원 자원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