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2020년 예산안 7,924억원으로 편성
상태바
남원시, 2020년 예산안 7,924억원으로 편성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9.11.21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 잘사는 대한민국 대표 도시 남원
이환주 남원시장 [사진_남원시청]
이환주 남원시장(사진_남원시청)

[시사매거진/전북=김영호 기자] 남원시(시장 이환주)는 2020년도 예산안을 전년대비 612억원이 늘어난 7,924억원(일반회계 7,391억원, 특별회계 533억원) 규모로 확정하고 19일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사회복지 분야 1,804억원, △농림분야 1,770억원, △국토 및 지역개발 839억원, △문화체육 관광분야 554억원, △환경보호분야 376억원, △수송 및 교통분야 342억원 등이다.

시는 내년도 재정운용 방향을 투자의 경제성 및 파급효과를 고려한 시민이 모두 만족하는 청년․신중년 등 다양한 분야의 일자리 창출사업으로 역동하는 지역경제 살리기에 초점을 맞췄다고 밝혔다.

남원사랑상품권 확대 발행, 전통시장 야시장 및 문화행사 추진, 화장품 지식산업센터, 영세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등이 이에 해당된다.

또한 생동감 있는 일자리 창출을 위해 청년정책 분야 집중 투자로 청년 취업 혁신가 지원, 창업지원, 청년위원회 구성으로 젊은 도시 도약과 4060 신중년 취업 지원, 노인 일자리사업, 공공청사 관리 및 안전서비스 일자리 지원, 교육·보건·기술분야 공공서비스 일자리 지원 등 다양한 분야의 양질의 소득주도 일자리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문화체육관광사업으로는 옛다솜 이야기원 조성 57억 원, 남원 드래곤 관광단지 기반시설 공사 8억원, 남원읍성 발굴조사 15억 원, 춘향골 체육공원 실내게이트볼장 신축사업 20억 원, 롤러 로드경기장 조성 20억 원, 지리산권 생활SOC복합화 공간조성 16억 원, 실내수영장 건립 12억 원, 춘향골 체육공원 확장조성 18억 원 등이 편성됐다.

이 밖에 투자사업으로 요천 수변관광자원화사업 58억 원, 도시재생사업 70억 원, 일반산업단지 공업용수도 건설사업 43억 원, 지방하천 정비사업 135억 원, 소하천 정비사업 61억 원, 공영주차장 조성사업 38억 원, 주촌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30억 원, 대산매립장 증설사업 22억 원, 농로․용배수로 현대화사업 200억 원,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50억 원, 벼 병해충 항공방제 지원 15억 원 등 농림분야에도 집중 투자하고 있다.

이환주 시장은 “2020년 예산안은 한정된 재정여건 속에서 효율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선택과 집중에 의한 예산편성으로 더불어 잘사는 복지예산 확대 및 생동감 있는 도시를 만들어 가기 위한 청년 창업·취업지원, 다양한 일자리 창출” 등 “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로 대한민국 대표 도시 남원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제출된 예산안은 시의회 정례회에 상정돼 상임위 사전심사와 예결위 심의를 거쳐 12월 13일 최종 확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