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클론, 바이오유럽에서 신약 개발 현황 발표
상태바
앱클론, 바이오유럽에서 신약 개발 현황 발표
  • 박준식 기자
  • 승인 2019.11.12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박준식 기자] 앱클론㈜(대표 이종서)는 유럽 최대 바이오 파트너링 행사인 “Bio-Europe” (이하 바이오유럽)’에 발표자로 초청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바이오유럽은 독일 함부르크에서 현지 시간 11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열린다.

바이오유럽은 기술이전 파트너링 연례행사로 제약·바이오산업 관계자와 기업들이 모여 개발성과를 발표하고 기술 이전 및 업무 협력을 논의하는 자리다. 바이오유럽은 매년 세계 각지의 60여 국가에서 2천여 회사들이 참석하고 3만건이 넘는 미팅과 5천건이 넘는 기술이전 기회가 이루어 지고 있는 유럽 최대 바이오 파트너링 이벤트이다.

앱클론은 이번 행사의 ‘Company Presentation’의 항암제 세션 발표자로 선정돼 주력 기술인 이중항체 및 CAR-T 치료제 등 주요 파이프라인의 개발 현황을 발표할 예정이다.

앱클론은 혁신적 이중항체 플랫폼인 “어피맵(AffiMab)”을 이용하여 대장암 치료 면역항암제 AM105 등 다수의 이중항체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또 앱클론은 기존 CAR-T치료제와 차별성 있는 신규 CD19 혈액암 CAR-T 치료제의 임상 최종 후보 물질을 도출하고 내년 임상을 준비하고 있으며, 기존 CAR-T치료제가 겪고 있는 한계인 독성 문제를 해결하고 고형암에도 적용 가능한 차세대 “스위처블” CAR-T에 대한 개발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를 위해 앱클론은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서울대병원, 서울아산병원, 펜실베이나 의과대학 등 다수의 유수 기관과 협업을 통해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앱클론은 이번 바이오유럽의 세션 초청 발표를 통해 진행중인 파이프라인들에 대한 다국적 바이오 업체들의 인지도를 높이고, 일대일 파트너링 미팅을 통해서 기술이전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