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시리즈 1차전 두산:키움 경기 시청률 껑충 상승
상태바
한국 시리즈 1차전 두산:키움 경기 시청률 껑충 상승
  • 김성민 기자
  • 승인 2019.10.23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움 타자 이정후, 두산 투수 이용찬 9회초 동점 상황 시청률 최고 1분 13.1%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한국 시리즈 1차전 두산:키움 경기가 10월22일 KBS2를 통해 생중계 방송되었다.  시청자들의 관심과 함께 이날 경기 평균 시청률은 7.9% (TNMS, 전국)까지 상승 했다.  한국시리즈 1차전 이전에 치러진 와일드카드결정 1차전, 준플레이오프, 플레이오프 경기 시청률이 3%~6%대에 그쳤던 것과 비교하면 매우 높은 시청률이다.  한국시리즈 경기가 본격화 되면서 야구 팬들이 TV 앞에 더 모인 것이다.

이날 경기는 7대6으로 두산 승리로 마감 되었다.  9회초 6대6 동점 상황에서 키움의 공격이 진행되고 있을 때 긴장감과 함께 시청자들이 채널을 고정 하면서 최고 1분 시청률이 13.1% (TNMS, 전국)까지 상승했다.  당시 키움 히어로즈 타자는 이정후 선수, 두산 베어스 투수는 이용찬 선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