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중년·경력단절여성 대상 공정여행/관광시설 분야 인재 양성 교육 실시
상태바
신중년·경력단절여성 대상 공정여행/관광시설 분야 인재 양성 교육 실시
  • 송상교 기자
  • 승인 2019.10.17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및 수도권(10월28일~11월4일) 강원권(11월18일~25일) 지역 대상
한국관광공사는 신중년 및 경력단절여성 대상 현장맞춤형 교육을 10~11월 중 실시한다. (포스토)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는 신중년 및 경력단절여성 대상 현장맞춤형 교육을 10~11월 중 실시한다. (사진_한국관광공사)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신중년 및 경력단절여성 대상 현장맞춤형 교육을 10~11월 중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수도권과 강원 지역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지난 6월과 8월에 이어 실시되는 3, 4차 교육으로, 기존의 호텔․리조트 직무 교육에서 공정여행, 관광시설 분야에 대한 신직무 교육으로까지 확대 실시된다. 

교육과정은 사회적 경제 이해, 여행상품 기획 및 지역관광마케터 실무 등 고객서비스 수행에 필요한 이론교육, 현장실습 및 견학으로 구성된다. 특히 관광분야에서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사회적 기업 트래블러스맵, 가이드협동조합(가이드 쿱), 사계절공정여행, 세상에 없는 여행 등 현직 대표들의 참여로 생생한 현장형 교육이 준비된 점이 특징이다. 

교육생 모집은 신중년(만50~69세)과 경력단절여성(나이제한 없음)을 대상으로 수도권(3차)은 10월8일(화)~10월21일(월), 강원권(4차)은 10월21일(월)~11월11일(월)까지 상상우리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신청을 받으며, 선발워크숍 및 면접 과정을 통해 최종교육자를 선발한다. 이번 교육 위탁업체인 상상우리는 중장년 재취업교육을 전문으로 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공정여행은 지역관광마케터 육성 수요가 높아 지역 일자리 증대가 기대되는 분야이며, 관광시설은 채용수요는 높으나 구인난에 시달리고 있다는 점에서 이번 교육은 중장년․경력단절여성에 대한 의미 있는 일자리를 확대하고, 향후 관광객의 만족도 제고와 지역경제 활성화까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관광공사 정혜경 관광취업지원팀장은 “앞으로도 사회적 기업 등 유관기관과 적극 협력해 신중년․경력단절여성에게 적합한 일자리를 발굴, 확대해 관광 분야의 사회적 가치 창출에 주력할 것”이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