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가을여행 포천, 장인의 이동갈비 맛집 ‘김근자 할머니집’ 외식장소로 추천
상태바
주말가을여행 포천, 장인의 이동갈비 맛집 ‘김근자 할머니집’ 외식장소로 추천
  • 임지훈 기자
  • 승인 2019.10.1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임지훈 기자] 포천이 수도권 주민들의 주말 휴식처로 각광을 받고 있다. 이는 포천이 자연생태 1등급 지역과 천연기념물이 많은 생태도시기 때문이다. 포천은 명성산, 운악산 등 명산과 한탄강, 포천천 등 맑은 하천, 그리고 부부송, 비둘기낭 등 천연기념물이 휴식의 질과 양을 만족시키고 있으며, ‘이동갈비’와 함께 '국민관광지'로 높은 인지도를 자랑하고 있다. 

대표적인 여행코스로는 허브아일랜드, 포천 아트밸리, 산정호수, 백운계곡, 외에도 포천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포천 비둘기낭 폭포, 한탄강 하늘다리, 한탄강 주상절리길 등이 가볼 만한 관광지로 꼽힌다. 특히, 이동갈비는 포천하면 떠오르는 대표 음식으로 푸짐한 양은 물론 특유의 맛으로 전국 각지 미식가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그 중 산정호수 인근에 위치한 ’김근자 할머니집‘은 특유의 단맛과 푸짐함으로 남녀노소 모두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현지인들로부터 추천을 받고 있다.

'김근자 할머니집(구 제일갈비)‘은 장인의 손길로 손수 질 좋은 양념으로 맛을 낸 고기를 같은 자리에서 수십 년 째 전통을 이어오고 있으며, 이동갈비의 육질이 부드럽고 양념이 깊게 베여있어 현지인은 물론 여행객들에게도 인기가 많다. 푸짐한 양은 물론 특유의 담백한 맛으로 유명한 ’김근자 할머니집‘은 수도권 및 전국 각지에서 단골이 찾고 있는 원조 이동갈비 포천 맛집으로 다양한 TV프로그램과 언론에 소개된 바 있다.

맛의 비결은 역시 오랜 시간 정성을 들인 손맛 밴 이동갈비로써 직접 갈비를 선별해 포를 뜨고 모든 레시피를 직접 만든다. 갈비양념은 가시오가피, 오미자, 꽃사과, 자두, 함초, 모과, 오렌지 등 다양한 천연 과일로 담근 발효 효소와 한약재로 만들어져 건강하고 깊은 맛을 자아내 전국 각지의 미식가들이 몰리고 있다. 또한 질 좋은 고기와 함께 사계절 내내 직접 운영하는 밭에서 재배한 민들레로 만든 겉절이와 유기농 EM재배 쌈채소, 직접 담은 약막장과 시원한 동치미까지 제공해 미각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수도권과 서울 단체고객을 위해 무료 셔틀버스도 운영해 방문객의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가족 회식 메뉴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김근자할머니집의 갈비양념은 직접 방문이 어려운 고객을 위해 전국 택배 서비스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