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기, 경주역 광장에서 「조국 파면, 문재인 심판」 규탄대회 개최
상태바
김석기, 경주역 광장에서 「조국 파면, 문재인 심판」 규탄대회 개최
  • 박희윤 기자
  • 승인 2019.10.07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석기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사진_시사매거진 DB)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김석기 자유한국당 국회의원(경주시)은 10월 8일(화) 오후 2시, 경주역 광장에서 「조국 파면, 문재인 심판」이라는 슬로건 아래 대규모 규탄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경주시 당협 측은 8일 오후, 경주역 광장에서 시민 및 당원 3,000여 명이 운집해 문재인 정권의 헌정 유린 중단과 위선자 조국 장관 파면을 촉구하기 위해 정미경 최고위원, 전희경 국회의원 등 중앙당직자와 최근 서울 광화문 집회 연설을 통해 국민들에게 큰 공감을 받은바 있는 김수진 자유한국당 인천시당 차세대여성위원장 등의 연사들을 초청해 대규모 규탄대회를 가질 것이라고 전했다.

또 이번 규탄대회는 그동안 자유한국당 중앙당이 주관해온 서울 광화문 집회나 경북도당 차원의 광역단위 집회가 아닌, 기초지역 시단위로서는 처음 개최하는 것으로서 성공적인 이번 경주 집회를 기폭제로 전국 기초지역 시·군단위로 규탄대회가 들불처럼 확산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김석기 의원은 “이번 규탄대회는 文 정권 집권 이후 외교, 안보, 경제 등 모든 분야에서 실정을 거듭해 풍전등화의 위기에 놓인 자유 대한민국을 지켜내고, 애국 경주시민들과 함께 내로남불 위선자 조국 장관 파면 강력촉구 및 선조들이 온몸을 바쳐 피땀으로 지켜온 대한민국을 굳건히 수호하기 위해 마련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