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을 거슬러 떠나는 특별한 여행 ‘상하이, 시간을 걷는 여행’
상태바
시간을 거슬러 떠나는 특별한 여행 ‘상하이, 시간을 걷는 여행’
  • 신혜영 기자
  • 승인 2019.10.01 17:2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하이 역사, 예술, 문화를 찾아가는 특별한 인문 여행서

그동안 알지 못했던 상하이와 근교 지역을 깊게 들여다보는 특별한 시간여행
저자 김해인 | 출판사 이담북스

[시사매거진=신혜영 기자] 단순히 상하이를 여행하는 일반 여행서가 아니다. 6개월간 중국 상하이에서 생활한 저자가 직접 체험한 상하이 근교 지역의 문화와 역사적 경험을 고스란히 담았다. 상하이의 역사, 예술, 문화를 찾아가는 특별한 인문 여행서로 상하이 근교 지역을 여행하며 19세기 초까지 세계 최고수준의 문화를 향유하던 중국 강남의 문화와 그곳에 살던 사람들이 근대에 겪었던 질곡을 제대로 파헤쳤다.

상하이 근교를 여행한 저자는 이규보의 <강남 옛 여행>이란 배율시에 빗대어 당시 세계 최고의 문화와 산업발전을 성취하여 그 광휘를 온 세계에 비추던 중국의 강남을 소개한다. 여기서 지리적인 강남은 창장 남쪽 지역 중 상하이, 저장성, 장쑤성 남부, 안휘성 남부, 장시성 동북부를 말한다.

1부에는 역사적으로 우리나라의 문화에 깊이 습합된 강남을 배경으로 한 예술과 관련된 여행 이야기를 담았다. 2부에는 대운하의 남쪽 종점 항저우와 운하 주변의 작은 운하도시들에 관련된 이야기를, 3부에서는 강남의 풍요로움을 바탕으로 발달한 원림건축과 문화의 결집체인 박물관에 관련된 여행을 모았다. 4부에는 근대화 이후 강남의 문화가 한국과 때로는 평행하거나, 때로는 교차해서 역사의 격랑을 어떻게 헤쳐나왔는지를, 5부에서는 미래를 향한 열린 가능성과 관련된 여행을 정리했다.

중국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향한 열린 가능성을 이 책을 통해 발견할 수 있다. 상하이, 더 나아가 중국과 우리나라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다시 생각하게끔 하는 유익한 인문 여행서가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내세상 2019-10-02 11:48:38
본서는 단순한 여행서가 아니라 중국역사 및 한시를 담고있어서 읽는내내 과거와 현재를 왔다갔다했네요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