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리 추진’ 춘천 레고랜드, 국정감사 대상에 오르나?
상태바
‘무리 추진’ 춘천 레고랜드, 국정감사 대상에 오르나?
  • 김태훈 기자
  • 승인 2019.09.17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선동 의원, 강력히 추진할 뜻 밝혀
제3회 인류시원유적 춘천중도강연회를 마치고 참가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시사매거진=김태훈 기자] “개인이 건축물을 지을 때도 유적이 출토되면 공사를 중단하는데, 춘천중도유적지가 발굴됐음에도 레고랜드를 강행하는 것이 도대체 말이 됩니까(김경자 전 서울시의원)?”

최근 각종 사건사고로 몸살을 앓고 있는 춘천 레고랜드 사업이 본격 철퇴를 맞을 전망이다.

춘천중도선사유적지보존본부(대표 김종문)는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8강의실에서 ‘중도유적지의 가치와 레고랜드의 실상’을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유성엽 의원, 김선동 의원, 김경자 전 서울시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김선동 국회의원은 “중도유적지 문제에 대해 이번 국정감사에서 다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춘천레고랜드 사업은 기획재정부 하경정(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서 탈락했음은 물론 행정안전부 투자심사조차 받지 않은 것으로 위법성 논란까지 불거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