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투데이
‘판소리 복서’ 역대급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하며...
  • 온라인뉴스팀 기자
  • 승인 2019.09.14 11:39
  • 댓글 0
▲ 판소리 복서

[시사매거진=온라인뉴스팀] ‘판소리 복서’는 과거의 실수로 체육관에서 허드렛일을 하며 살던 전직 프로복서 병구(엄태구 분)가 든든한 지원군 민지(이혜리 분)를 만나 판소리 복싱을 완성하기 위해 무모한 도전을 펼치는 코믹 휴먼 드라마.

역대급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는 배우 엄태구가 오늘 저녁 8시 MBC ‘FM영화음악 박하선입니다’ 초대석에 출연해 예비관객들과 소통했다.

‘판소리 복서’에서 ‘펀치드렁크’ 진단을 받은 전직 프로복서 병구 역을 맡은 엄태구는 평소에는 어리숙하고 엉뚱한 듯 보이면서도, 판소리 복싱을 할 때만큼은 진지하고 열정 넘치는 정반대의 모습으로 관객들에게 웃음을 전할 예정.

생애 첫 코믹 연기에 도전한 것은 물론 발랄한 신입 관원이자 병구의 든든한 지원군이 돼주는 민지 역의 이혜리와의 특별한 케미 또한 선보였다.

라디오에서 역시 그 동안 미처 알지 못한 엄태구의 순수하고 진지한 매력을 마음껏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10일 방송된 ‘FM영화음악 박하선입니다’에서 엄태구는 그동안 감춰왔던 순수하고 진지한 매력을 뽐낸다.

실시간으로 청취자들과 소통하며, 자신에 대한 궁금증을 풀 수 있는 시간이 가진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온라인뉴스팀 기자  baecool1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