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투데이
“웰컴2라이프” 정지훈임지연곽시양의 달콤 쌉싸름한 삼각로맨스가 그려졌다???
  • 온라인뉴스팀 기자
  • 승인 2019.09.14 10:44
  • 댓글 0
▲ MBC

[시사매거진=온라인뉴스팀] MBC 월화 미니시리즈 ‘웰컴2라이프’에서 윤필우로 열연 중인 신재하가 광기 어린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압도시키며 긴장의 온도를 높였다.

정지훈-임지연-곽시양의 달콤 쌉싸름한 삼각로맨스가 그려졌다.

정지훈은 임지연 근처에서 얼쩡거리는 이유를 묻는 곽시양에게 “걱정 내려놔요. 사건만 해결되면 알아서 꺼져 드릴게”라고 언급했다.

사건 조사를 마친 뒤 한 차를 타고 집으로 향하던 시온은 재상과 동탁이 자신의 아픈 무릎 위치를 두고 의견이 대립되자 당황해 동택의 편을 들어줬다.

재상의 말이 맞았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동택이 씁쓸해하는 모습이 그려졌는데, 그럼에도 시온을 살뜰히 챙기는 동택의 행동에 시온을 두고 펼쳐지는 불붙은 삼각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온라인뉴스팀 기자  baecool1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