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투데이
곽경택 감독은 함께 작업을 '씨네타운'
  • 주진현 기자
  • 승인 2019.09.14 08:03
  • 댓글 0
▲ 사진=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캡처

[시사매거진=주진현 기자] ‘씨네타운’ 배우 김명민이 연기 모니터를 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밝혔다.

곽경택 감독은 함께 작업을 한 김명민에 대해 “김 배우는 치열하고 독하다. 처음으로 작업했는데, 내가 예상하고 기대했던 것과 많이 다르더라. 일단 모니터를 안 본다. 항상 카메라 앞에 있더라. 여러 주연 배우들 가운데 이렇게 모니터를 안 보는 배우는 처음이었다”고 말했다.

김명민은 “감독님을 실제로 보시면 사진보다 10년 젊어 보여서 깜짝 놀랄 것”이라며 “포털사이트 프로필 사진을 바꿔야 할 것 같다”고 동의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주진현 기자  baecool1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