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지자체
전남지방경찰청. 추석연휴 특별교통관리 실시
  • 송상교 기자
  • 승인 2019.09.11 11:31
  • 댓글 0
전남지방경찰청은 명절 추석을 맞아 ‘추석 특별교통관리 대책’을 실시한다.사진은 전남지방경찰청 전경이다.(사진_전남지방경찰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전남지방경찰청(청장 김남현)은 “명절 추석을 맞아 ‘추석 특별교통관리 대책’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추석은 지난해보다 짧은 연휴로 귀성은 오는 12일, 귀경은 추석 당일 오후가 최대 정체가 될 것으로 전남지방경찰청은 예상하고 있다.

전남경찰은 오는 15일까지 교통 혼잡이 예상되는 전통시장 59곳, 대형마트 23곳, 공원묘지 16곳을 중점 관리할 예정이며, 특히, 전통시장 주변도로에 최대 2시간까지 한시적으로 주정차를 허용해 도민의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그리고 고속도로와 공원묘지 등 주요 정체 구간에 경찰헬기 1대와 암행순찰차 2대 등을 활용해 난폭운전, 버스전용차로 위반, 갓길위반 등 교통사고나 정체요인 행위에 대해서 중점 단속할 예정이다.

또한 교통종합상황실을 가동하여 TBN 교통방송과 문자안내전광판 등에 정체 구간을 실시간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귀성․귀경길 운전자는 출발 전에 미리 교통 정보를 확인하여 혼잡 시간과 도로를 피하고, 반드시 타이어 공기압 등 차량 안전 점검을 실시하며, 운행중에는 안전띠 착용과 앞차와의 안전거리 유지에 주의하여 끼어들기와 갓길주행 안하기 등 안전 운전을 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상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