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황교안, "조국 파면과 자유민주 회복 위한 국민 연대 제안"
  • 박희윤 기자
  • 승인 2019.09.10 11:03
  • 댓글 0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0일 오전 국회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사퇴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_뉴시스)

[시사매거진=박희윤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0일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의 독선과 이 정권의 폭주를 막아내려면 결국 자유민주의 가치 아래 모든 세력이 함께 일어서야 한다”며 “조국 파면과 자유민주 회복을 위한 국민 연대를 제안한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문 대통령은 조국 임명 폭거를 통해서 국민과 맞서겠다고 선언했고, 야당을 밟고 올라서 독재의 길을 가겠다고 선언했다”며 “자신과 한 줌 주변 세력을 위해 자유와 민주, 정의와 공정을 내던졌다”고 비판했다.

또 “우리 아이들을 반칙과 특권, 불의가 횡행하는 대한민국에서 살게 할 수는 없다”며 “뜻을 같이하는 야권과 재야 시민 사회단체, 자유시민의 힘을 합쳐서 무너져가는 대한민국을 살려내야 한다”고 촉구했다.

황 대표는 “조국 파면과 문 대통령의 폭정을 막기 위해 분연히 일어서 싸워 이겨야 한다”며 “조국 파면과 자유민주 회복을 위한 국민연대가 마지막 힘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박희윤 기자  bond003@sisamagazine.co.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희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